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기생충' 작품상 수상 소감 발표한, 이미경 CJ 부회장은 누구?

머니투데이
  • 김도엽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632
  • 2020.02.10 14:3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아카데미 작품상 소감을 밝히는 CJ 이미경 부회장/AFPBBNews=뉴스1
아카데미 작품상 소감을 밝히는 CJ 이미경 부회장/AFPBBNews=뉴스1
'기생충'이 아카데미 시상식 작품상 포함 4관왕에 오른 가운데 작품상 수상 소감을 발표한 이미경 CJ 부회장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이미경 부회장은 9일(현지시간) 미국 LA 할리우드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 영화 '기생충'의 책임프로듀서(CP) 자격으로 참석했다. CJ ENM은 '기생충'의 투자·배급을 맡았다. 또한 '기생충'의 오스카 캠페인에도 상당한 돈을 투자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생충'이 작품상을 수상하자 이미경 부회장도 함께 무대에 올랐다. 곽신애 바른손이앤에이 대표에 이어 소감을 밝힌 이 부회장은 영어로 수상소감을 말했다.

그는 "감사하다. 나는 봉준호의 모든 것을 좋아한다. 그의 미소, 독특한 헤어스타일, 걸음걸이와 패션, 그리고 특히 연출력까지 모두 좋아한다. 그중에서도 제일 좋아하는 건 그의 유머감각이다. 그는 정말 사람을 재미있게 할 줄 안다. 정말 감사하다"면서 웃었다.

이어 "'기생충'을 지지하고 사랑한 모든 사람에 감사한다. 내 남동생 이재현(CJ 회장)에게도 고맙다"고 덧붙였다.

이 부회장은 "한국 영화를 봐주신 모든 관객분께도 감사드린다"면서 "여러분의 의견 덕분에 우리가 안주하지 않을 수 있었고, 계속해서 감독과 창작자들이 앞으로 나아갈 수 있었다. 정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기생충'은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6개 부문에 후보로 올라 작품상, 감독상, 각본상, 국제영화상을 수상하며 4관왕에 올랐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QUIZ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