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포토]귀여워라…아이돌의 어린 시절 ③샤이니-키

머니투데이
  • 최신애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668
  • 2010.11.01 10:2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 (사진= 샤이니 공식 팬사이트)
↑ (사진= 샤이니 공식 팬사이트)
아이돌의 어린 시절 사진이 연일 화제다.

각종 언론매체와 본인의 트위터, 미니홈피 등을 통해 알려지고 있는 어린 시절 사진들은 스타들의 어린 날의 추억을 훔쳐볼 수 있기도 하고, '자연미인, 자연미남'임을 확인할 수 있는 매개로서의 역할도 빼놓을 수 없어 계속해서 화제가 되고 있다.

요즘엔 방송에서도 아이돌의 어린 시절 사진을 자주 접할 수 있다. 지난 SBS '영웅호걸-초등학생 편' 방송에서 아이유와 '티아라' 지연의 초등학생 시절 모습을 볼 수 있었다. 이에 앞서 KBS '추석특집-빅스타 X파일'에서 '2AM' 조권의 어린 시절 방송 출연 장면이 공개되기도 했다.

또 인터넷 커뮤니티를 통해 확산되고 있는 사진 중 눈에 띄는 어린 시절 사진도 많다. 'f(x)'의 설리는 어릴 적에 친오빠와 찍은 사진을 공개해 '오빠도 훈남'이라는 평을 들었다. '샤이니'의 키는 어릴 때보다 키만 컸다는 평을 받을 정도로 어릴 적과 똑같은 얼굴을 간직하고 있어 화제가 됐다.

최근 데뷔한 아이돌 '남녀공학' 멤버 한별혜원은 '리틀 구하라'라는 애칭과 더불어 '황신혜 닮은 꼴'로도 인증하게 된 어린 시절 모습으로 그룹을 알리는데 공헌하기도 했다.

그 외 '슈퍼주니어'의 김희철, '원더걸스'의 유빈, '2AM'의 창민 등도 어린 시절 모습이 알려져 눈길을 끌었다.

아이돌의 어린 시절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자기 얼굴이 어디 가냐", "어린 시절과 똑같다", "역시 외모는 타고나야 하는 것인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네티즌들의 말처럼 그들은 어린 시절을 어떤 모습으로든 간직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