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18세' 손흥민, 팀 최연소 득점 기록 경신

머니투데이
  • 뉴시스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1 12:2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18세' 손흥민, 팀 최연소 득점 기록 경신
화려한 분데스리가 데뷔전을 치른 손흥민(18. 함부르크)이 구단 역사를 새롭게 썼다.

독일 지역지인 함부르거 모르겐포스트는 1일(한국시간) "손흥민이 함부르크의 최연소 득점 기록을 39년 만에 경신했다"고 전했다.

손흥민은 지난 달 30일 라인 에네르기 스타디온에서 열린 FC쾰른과의 2010~2011 분데스리가 10라운드에 선발 출전해 전반 24분에 데뷔골을 뽑아냈다. 어린 나이에 데뷔전을 치른 것도 모자라 데뷔골까지 성공시키며 자신의 이름을 각인시킨 것이다.

특히 오프사이드 트랩을 완전히 무너뜨린 뒤 재치있는 드리블로 골키퍼까지 제치면서 어린 나이답지 않은 노련함을 선보였다.

손흥민은 이 골로 구단 최연소 득점자로 이름을 남기게 됐다. 18세 3개월 22일 만에 골 맛을 본 손흥민은 1971년 10월 2일 만프레드 칼츠가 세운 18세 8개월 26일을 5개월 가량 앞당겼다.

손흥민은 함부르거 모르겐포스트와의 인터뷰를 통해 "득점 순간은 매우 환상적인 기분이었다. 그 순간에는 아무 것도 생각나지 않았다"며 환상적인 기억을 더듬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전자가 미국기업도 아닌데…또 호출한 바이든, 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