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10월 일반회사채 9월대비 12% 가까이 발행 감소

머니투데이
  • 오승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0.11.04 12: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HMM 차트
10월 일반회사채 발행이 전달인 9월에 비해 12% 가까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무보증사채 발행은 늘었지만, 자산유동화채가 큰 폭으로 감소하며 발행량이 감소한 것으로 분석됐다.

4일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10월 일반회사채 발행규모는 5조3327억원으로 전달인 9월 6조306억원에 비해 11.6% 감소했다.

일반회사채 가운데 비중이 높은 무보증사채의 10월 발행규모는 4조9818억원으로 9월(3조7387억원) 대비 33.2% 증가했지만, 옵션부사채와 신주인수권부사채의 발행량 감소와 더불어 자산유동화채가 10월 2003억원으로 9월(1조7295억원)에 비해 큰 폭(88.4%)으로 감소, 전체적으로 발행량이 줄어들었다.

일반회사채 총발행액과 총상환액 집계결과, 9월 1조6987억원 순발행에 이어 10월에도 2조 3411억원의 순발행을 기록했다.

주요 일반회사채의 종류별 발행규모는 무보증사채 4조9818억원 △옵션부사채 73억원 △신주인수권부사채 875억원 △전환사채 494억원 △자산유동화채 2003억원 등으로 나타났다.

목적별로는 운영자금을 위한 발행액 3조7050억원 △만기상환을 위한 차환발행 1조3320억원 △시설자금을 위한 발행액 1670억원 △기타 1287억원 등이었다.

회사별로는 발행사 59사 중 호남석유화학 (196,500원 ▼3,500 -1.75%)(6938억원), 현대상선 (32,250원 ▲600 +1.90%)(4500억원) 순으로 많았다. 일반회사채 발행규모 상위 10사의 발행금액은 3조2941억원으로 전체 발행금액의 61.8%를 차지했다.
10월 일반회사채 9월대비 12% 가까이 발행 감소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450조 투자"…尹에 화답한 이재용·정의선·신동빈·김승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