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해비치재단, 5900명에게 111억 장학금 지원

  • 임원식 MTN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02.27 18:4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해비치 사회공헌문화재단이 '2011 해비치 장학금 수여식'을 열고 오연천 서울대 총장을 비롯해 주요대학 총학장과 장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전달했습니다.



지난해 교통사고 피해가정의 소년ㆍ소녀 가장과 천안함 유자녀 등 4천 명에게 40억 원의 장학금을 지원한 바 있는 해비치 재단은 올해에는 연평도 포격 피해가정과 다문화 가정 자녀 등 5천9백 명에게 111억 원을 지원했습니다.

재단 관계자는 "학생들이 사회적 인재로 거듭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며 "일회성에 그치지 않고 꾸준히 벌여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건강했던 경찰남편, 교차접종 사흘만에 심장이 멈췄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