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네오퍼플, 제프리 존스 상임고문 영입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1.11.30 15:4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네오퍼플은 사외이사 후보로 추천했던 제프리존스를 상임고문으로 영입한다고 30일 밝혔다.

네오퍼플측은 전 주한 미상공회의소 회장이었던 제프리 존스를 당초 사외이사로 선임하려고 했으나 보다 적극적인 업무수행을 위해 사외이사직 보다는 상임고문직으로 변경해 영입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제프리 존스는 회사의 엔터테인먼트 사업부문의 해외 라인 개척과 이에 수반하는 해외 파트너와의 업무 수행 전반에 관해 자문을 하게 된다.

제프리 존스는 "개인적으로는 ‘한류의 해외 전도사로서의 역할을 다함과 동시에 한국과 회사의 이익을 위하여 일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