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프랑스, 작년 무역적자 급증..`696억유로`

머니투데이
  • 김국헌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2.02.07 20: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프랑스 무역적자가 지난해 큰 폭으로 증가해, 니콜라 사르코지 프랑스 대통령의 재선 가도에 걸림돌이 될 전망이라고 블룸버그통신이 7일 보도했다.

프랑스 관세청은 이날 지난해 무역적자가 전년 대비 35.1%(181억유로) 증가한 696억유로(약 102조원)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수출은 8.6% 증가한 4290억유로를, 수입은 11.7% 증가한 4980억유로를 각각 기록했다.

피에르 렐루슈 경제통상 담당 국무장관은 "프랑스는 지난 10년간 유럽 경쟁국에게 점유해왔던 시장을 잃었다"며 "문제는 해외가 아니라 국내이고, 개혁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