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아사다 마오, 김연아 쇼트 신기록 경신···누리꾼 반응이?

머니투데이
  • 이슈팀 이원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03.28 09:0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아사다 마오 /사진=뉴스1 제공
아사다 마오 /사진=뉴스1 제공
일본 피겨 선수 아사다 마오(24)가 김연아(24)의 피겨 스케이팅 쇼트 프로그램 신기록을 경신한 데 대해 누리꾼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아사다 마오는 지난 27일 일본 사이타마 아레나에서 열린 '2014 국제 빙상경기연맹(ISU) 피겨 스케이팅 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쇼트 프로그램 경기에 출전해 기술점수(TES) 42.81점과 예술점수(PCS) 35.85점으로 합계 78.66점을 획득했다.

이날 아사다 마오가 받은 점수는 역대 여자 쇼트프로그램 최고 기록이던 김연아의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 기록보다 0.16점 앞서는 점수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아사다 마오가 잘하긴 했으나 연아의 점수를 뛰어넘을 정도로 잘 한 것인가에 대해선 할 말 없다", "피겨는 자기 나라에서 개최하면 금메달 아니면 세계기록을 낼 수 있는 유일한 종목이다", "연아가 은퇴 번복하고 평창에 나온다고 하면 표정이 어떨지 궁금하다", "일본인이고 연아와 라이벌이었지만 마오의 집념과 끈기, 열정은 세계 최고다", "스포츠 정신만큼은 세계 1인자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