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미생 박과장' 김희원 "악역 표정 연습? 전혀 안 한다"

머니투데이
  • 이슈팀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4.11.19 16:5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 사진=tvN 금토드라마 '미생' 화면 캡처,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보이는라디오 캡처
/ 사진=tvN 금토드라마 '미생' 화면 캡처,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보이는라디오 캡처
배우 김희원이 악역 연기 비결에 대해 언급했다.

김희원은 19일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 출연해 악역 연기 비결에 대해 "평소에 표정 연습을 전혀 하지 않는다. 그냥 인상을 쓰면 나쁘게 보이나 보다"고 밝혔다.

이어 "따로 표정 연습을 하지는 않지만 평소 웃는 것, 우는 것, 화내는 것에 대한 생각을 많이 한다"며 "눈이 찢어져서 그런가 더 무섭게 느끼시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에 DJ 김창렬은 "김희원이 알고보면 심성이 착하다. 다른 사람 배려를 많이 해주시는 분"이라고 설명했고, 김희원도 이를 인정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희원은 인기리에 방영 중인 tvN 금토드라마 '미생'에서 악독한 상사 박과장으로 분해 인상적인 악역 연기로 호평받았다. 또한 영화 '아저씨', '우는 남자', '카트' 등에서도 악역으로 출연하며 대표적인 '악역 전문 배우'로 자리잡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반도체' 찾는 바이든, '핵우산' 얼마나 펼쳐줄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