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동양시멘트 주식매각 우선협상대상자에 삼표컨소시엄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5.07.23 14:3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서울중앙지법, 동양인터 보유 주식의 경우 한앤컴퍼니컨소시엄 선정

(서울=뉴스1) 김수완 기자 =
/뉴스1 © News1
/뉴스1 © News1

서울중앙지법 파산6부(수석부장판사 윤준)는 23일 주식회사 동양이 보유한 동양시멘트 주식매각을 위한 우선협상대상자로 삼표컨소시엄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또 2순위 협상대상자로 한앤컴퍼니컨소시엄, 3순위 협상대상자로 유진PE컨소시엄을 각각 선정했다.

주식회사 동양의 계열사 동양인터내셔널 주식회사가 보유하고 있는 동양시멘트 주식에 대해서는 매각 우선협상대상자로 한앤컴퍼니 컨소시엄, 2순위 협상대상자로 유진PE컨소시엄을 각각 선정했다.

현재 동양시멘트는 동양이 55%, 동양인터내셔널이 19.1%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동양과 동양인터내셔널의 미변제채무액은 각각 2902억원, 116억원으로 각 회사가 갖고 있는 동양시멘트 지분 등 비영업용 자산매각대금으로 변제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었다.

앞서 법원은 지난 3월 동양과 동양인터내셔널이 갖고 있는 동양시멘트 주식을 매각하기로 결정했다.

재판부는 "이번 M&A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면 동양과 동양인터내셔널이 부담하고 있는 채무액 전부에 대한 조기변제가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