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황해청, 성과중심 전략적 투자유치 본격 착수

머니투데이
  • 수원=김춘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01.12 11:1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타깃 기업 상대 1:1밀착 상담 및 선택과 집중 투자홍보 전개

황해경제자유구역청이 올해 실질적 투자유치성과 도출을 위해 전략적 투자유치활동에 본격 착수한다.

전태헌 황해경제자유구역청장은 “올해 평택BIX(포승지구)의 착공과 투자협약(MOU)체결, 현덕지구 실시계획 승인 및 보상을 바탕으로 유망한 타깃 기업과 관련 협회들에 대한 ‘일대일 밀착 상담’을 통해 실질적인 투자유치성과를 만들어 내겠다”고 12일 밝혔다.

이에 따라 황해청은 평택BIX(포승지구)에 관심을 가진 국내외 100여 타깃 기업들에 대한 집중적인 투자유치활동 추진에 들어간다. 이미 평택BIX에는 지난해 말 4개 국내외 물류기업이 900억 원을 투자하기로 경기도와 협약을 맺은 바 있다.

또한 황해청은 국내 최초로 전액 중국자본에 의해 개발되고 있는 현덕지구를 대상으로 기존 박람회, 설명회 위주의 백화점식 투자유치활동보다는 투자가능성이 높은 85개 국내외 기업을 상대로 전략적인 투자유치홍보를 전개할 방침이다.

황해경제자유구역은 평택BIX(포승지구, 63만평)와 현덕지구(70만평)로 구성돼 있다.

평택BIX는 경기도시공사와 평택도시공사가 전액 투자 화학, 기계, 자동차, 전기전자 등 첨단산업과 물류기지로 개발되고 있다. 지난해 11월 기반공사 착공에 들어간 평택BIX는 올해 본격적인 부지조성을 통해 내년 하반기쯤이면 투자기업들이 공장을 지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현덕지구는 상업, 관광, 의료, 주거, 교육 등 글로벌 정주환경 조성을 목표로 조성 중이다. 현재 실시계획 승인이 신청돼 환경영향평가 등 심사 막바지 단계에 있다. 절차가 순조롭게 진행될 경우 1/4분기 내에 실시계획 승인이 나올 전망이다. 실시계획 승인 이후에는 사유지 토지보상이 진행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