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다섯 아이 입양한 부부 KS 3차전 시구

스타뉴스
  • 한동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6.10.31 09:5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시구자 가족사진. /사진=KBO 제공
시구자 가족사진. /사진=KBO 제공
KBO는 11월 1일 마산구장에서 펼쳐지는 2016 타이어뱅크 KBO 한국시리즈 3차전의 시구자와 애국가를 확정, 발표했다.

한국시리즈 3차전의 시구는 다섯 아이를 입양해 키우며 입양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김덕근, 조영선 씨 부부가 나설 예정이다.

김덕근, 조영선 씨 부부는 1999년 우연한 계기로 첫 아이를 입양한 이후 2010년까지 총 다섯 명의 사내 아이들을 입양해 키우고 있다. 평소 소외된 이웃을 위해 봉사하며 살고 싶었다는 김덕근, 조영선 씨 부부는 입양을 통해 오히려 삶의 기쁨을 느낄 수 있었다고 밝히며, 더 많은 아이들이 따뜻한 가정의 품으로 갈 수 있도록 입양 홍보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편, 애국가는 매력적인 음색과 아름다운 화음을 가진 남성 4인조 보컬 그룹 노을이 부를 예정이다. 올해로 데뷔 14년차를 맞은 노을은 2002년 데뷔 이후 '붙잡고도', '청혼', '전부 너였다' 등의 히트곡을 배출하며 오랜 시간 동안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