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남북, 개성 소나무림 공동방제…"양묘장 현대화도 의견 교환"

머니투데이
  • 권다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11.29 22:1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the300]10월 22일 산림협력회담 합의 이행

북측이 준비한 천공기로 우리측 전문가가 소나무재선충병 예방나무주사 실시하는 모습(왼쪽)과 소나무재선충병 예방나무주사 약제 보관 및 취급시 유의사항을 설명 중인 모습/사진=통일부
북측이 준비한 천공기로 우리측 전문가가 소나무재선충병 예방나무주사 실시하는 모습(왼쪽)과 소나무재선충병 예방나무주사 약제 보관 및 취급시 유의사항을 설명 중인 모습/사진=통일부
남북이 29일 개성에서 병해충 방제약제를 북측에 전달한 뒤 소나무재선충병 공동방제를 실시했다고 통일부가 밝혔다.

이날 우리 측에선 임상섭 산림청 국장을 단장으로 당국자 및 전문가 15명이 방북했고, 북측에서는 장용철 산림총국 부국장 등 8명의 산림분야 관계자가 참석했다.

우리 정부는 이날 오전 중 소나무재선충병 예방 및 솔껍질깍지벌레 방제에 사용되는 약제 50톤을 남북 당국자 참관 하에 북측에 전달하고 인수인계작업을 진행했다.

이후 오후에는 개성시 왕건왕릉 주변 소나무림 공동방제와 실무협의를 진행했다. 통일부는 "실무협의에선 향후 추가적 북한 현장방문과 양묘장 현대화 등 남북 합의사항 이행방안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고 설명했다.



이날 공동방제는 남북이 지난달 22일 산림협력회담에서 합의한 '11월 중 방제 약제 제공'을 이행한 것이다. 남북은 당시 산림협력회담에서 '연내 북 양묘장 10곳을 현대화'도 합의했다.

앞서 남북은 9월 19일 평양공동선언과 지난달 15일 남북고위급회담, 지난달 22일 제2차 남북산림협력 분과회담 등에서 산림협력 방안을 구체화 해 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