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KT 로하스와 재계약 성공! 총액 160만 달러

스타뉴스
  • 한동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12.28 10:0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T 로하스와 재계약 성공! 총액 160만 달러
kt wiz 야구단(대표이사 유태열, kt wiz.co.kr)이 멜 로하스 주니어(Mel Rojas Jr., 28)와 내년 시즌도 함께 한다.





로하스는 KT와 계약금 50만 달러, 연봉 100만 달러, 인센티브 최대 10만 달러를 포함한 총액 160만 달러에 재계약했다. 뛰어난 활약에 힘입어, 보장금액(계약금+연봉) 기준으로, 지난 시즌 100만 달러에서 50% 인상됐다.





2017년 6월 대체 외국인 타자로 팀에 합류한 로하스는, 2017 시즌 88경기 타율 3할 1리, 56타점, 18홈런을 기록하며 재계약에 성공했다.


2018 시즌에는 144 전 경기에 출전해 타율 3할 5리, 114타점, 43홈런을 기록하는 등 타격 전 부문에 상위권에 랭크돼, KBO 정상급 외국인 타자 반열에 올라섰다.





로하스는 “좋은 조건으로 계약해 준 KT 구단에 감사하고, 팀 동료들과 수원 팬들을 다시 만날 수 있어 기쁘다”며, “내년 시즌은 팀이나 개인적으로나 ‘특별한 해’가 되길 기대한다. 이강철 감독님이 부임하는 등 팀이 새롭게 정비된 만큼, 시즌 준비를 철저하게 해서 팀이 포스트시즌에 진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현재 개인훈련 중인 로하스는 오는 1월말 미국 애리조나 스프링캠프에 맞춰 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이로써 kt wiz는 투수 라울 알칸타라, 윌리엄 쿠에바스와 계약을 맺은 데 이어 로하스와 재계약을 하며 2019 시즌 활약할 외국인 선수 구성을 완료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