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현대·기아차, 개인 역량 '절대평가' 도입 추진

머니투데이
  • 이건희 기자
  • 2019.07.17 18:18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인사평가제도 개편 사전 작업中…다면평가 강화도 검토

image
현대차 양재동 사옥. /사진제공=현대자동차
현대·기아자동차가 개인별 역량을 절대 기준에 따라 평가하는 '절대평가'를 골자로 한 인사평가제도 개편을 추진한다.

17일 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최근 현대·기아차는 직원들을 대상으로 인사평가 제도 변경 관련 설문조사를 실시하며 제도 개편을 위한 사전 준비에 나섰다. 직원 대상 설명회도 앞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절대평가 도입 추진은 기존 상대평가가 일부 부서별, 직급별 형평성을 해친다는 지적에서 나왔다. 현행 상대평가 제도에 따르면 각 부서는 고과 최하위 등급을 5% 할당해야 한다. 이에 일부 부서에서 하위 직급 직원에 최하위 등급을 주는 사례가 발생해 제도 개선이 추진됐다.

현대·기아차는 다면평가 제도를 강화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기존 상대평가 제도에서도 시행되고 있었지만 동료들의 코멘트도 평가에 참조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개편될 제도는 우선 사무직 및 연구직을 대상으로 도입될 전망이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최하위 등급 고과를 강제 분배하는 현행 제도에 문제점이 있다고 보고 내부적으로 제도 개편을 추진 중"이라며 "아직 확정된 사항은 없지만 의견을 수렴하는 단계"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금융스낵컬처공모전(6/26~8/11)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