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경북 상주 규모 3.9 지진…"올해 내륙 규모 1위"(종합)

머니투데이
  • 방윤영 기자
  • 2019.07.21 12:0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기상청 "남한 내륙지역에서는 올해 규모로 1위…아직까지 피해 접수는 없어"

image
21일 오전 11시4분 경북 상주시 북북서쪽 11㎞ 지역에서 규모 3.9 지진이 발생했다./사진=기상청 제공
경북 상주시에서 발생한 규모 3.9 지진은 올해 우리나라에서 발생한 지진 중 가장 규모가 큰 것으로 조사됐다.

기상청은 "아직까지 피해는 접수되지 않았다"며 "남한 내륙지역에서는 올해 규모로 1위"라고 밝혔다. 기상청에 따르면 21일 오전 11시4분 경북 상주시 북북서쪽 11㎞ 지역에서 규모 3.9 지진이 발생했다. 발생 깊이는 14㎞다.

예상 최대진도는 △경북·충북 IV(4) △대전·세종·전북 III(3) △강원·경기·경남·대구·충남 II(2) 등이다.

진도 IV는 실내에서 많은 사람이 지진을 느끼고 일부가 잠에서 깨며, 그릇이나 창문 등이 흔들리는 정도다. 진도 III은 실내, 특히 건물 위층에 있는 사람이 지진을 느낄 수 있고 정지한 차가 약간 흔들리는 수준이다. 진도 II는 조용한 상태 혹은 건물 위층에 있는 소수의 사람만이 지진을 느낄 수 있다.

많은 사람들이 지진을 느껴 119 신고 전화가 속출하기도 했다. 소방청에 따르면 오전 11시20분 기준 '지진을 느꼈다'며 119 신고한 건수는 총 265건이다. 지진 피해 신고는 없었다.

지역별 119 신고 현황은 △서울 7건 △대구 2건 △인천 4건 △광주 3건 △대전 47건 △세종 30건 △경기 21건 △충북 100건 △충남 22건 △전북 2건 △경북 27건 등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