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미코 진 김세연, 父 김창환 언급에… "어떤 말 해야할지"

머니투데이
  • 이재은 기자
  • VIEW 13,945
  • 2019.08.14 07:2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사진=MBC에브리원
2019 미스코리아 진 김세연이 아버지와 관련된 질문에 솔직한 답변을 내놨다.

김세연은 13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비디오스타'의 '여전히 아름다운지' 특집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세연은 미스코리아가 아닌 다른 이유로 주목을 받게 됐다며 "미스코리아는 제가 나서서 나온 건데"라고 조심스러운 언행을 보였다. 이어 "다 아빠로 연계가 되니까 저도 이거에 대한 어떤 말을 해야될지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김세연은 미스코리아 진 당선 직후 유명 작곡이자 미디어라인엔터테인먼트 회장인 김창환의 막내 딸로 이목을 끌었다.

김 회장은 1990년대 가요계를 휩쓴 유명 작곡가 및 제작자다. 신승훈 '날 울리지마', 김건모 '잘못된 만남', 클론 '쿵따리 샤바라' 등을 작사·작곡 했다. 이에 1994년부터 4차례 'KBS 가요대상 작곡상'을 수상했다.

그는 모아기획 프로듀서, 라인음향 프로듀서·대표, KCHarmony 엔터테인먼트 프로듀서·대표, 우퍼 엔터테인먼트 프로듀서·대표, CJ 미디어라인 프로듀서·대표 등을 맡았다. 2016년 2월부터 한국음악콘텐츠산업협회 회장도 맡고 있다.
미디어라인 엔터 김창환 회장이 지난해 12월 서울 강남구 섬유센터 이벤트홀에서 열린 '더 이스트라이트 폭행 의혹 반박 기자회견'에 참석해 입장을 표명하고 있다.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미디어라인 엔터 김창환 회장이 지난해 12월 서울 강남구 섬유센터 이벤트홀에서 열린 '더 이스트라이트 폭행 의혹 반박 기자회견'에 참석해 입장을 표명하고 있다.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스타작곡가로 알려진 김 회장은 폭행 방조 혐의로 집행유예형을 선고 받았다. 앞서 더 이스트라이트 전 멤버였던 이석철·이승현 형제는 지난해 10월 미디어라인의 문영일 PD에게 지속적으로 폭행을 당했으며 김 회장이 이를 알고도 묵인했다고 주장했다.

이 사건을 담당한 서울 방배경찰서는 지난해 12월20일 문 PD를 특수 폭행 및 상습폭행 혐의로 구속 송치했다. 미디어라인의 김 회장과 이정현 대표는 불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

지난달 5일 진행된 선고공판에서 재판부는 김 회장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미디어라인 엔터테인먼트에 대해서는 2000만원의 벌금이 선고됐다. 또 김 회장에게 40시간의 아동학대 치료프로그램 수강을 명령했다. 이에 김 회장은 판결에 불복해 지난 11일 재판부에 항소장을 냈으며, 검찰도 이날 항소장을 제출했다.

한편 김세연은 지난달 11일 오후 서울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2019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에서 본선에 진출한 32명의 경쟁자들을 제치고 진으로 뽑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