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첫 제로에너지주택 '세종 로렌하우스'서 무료 음악회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2019.09.22 11: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단지서 태양광으로 생산한 전기로 운영… 독일 출신 다니엘 린데만 재능기부

image
사진= 국토교통부
태양광 에너지만을 사용한 무료 음악회가 국내 첫 제로에너지주택 시범단지인 세종시 로렌하우스에서 열린다.

국토교통부는 오는 23일 저녁 7시 세종시 고운동 로렌하우스에서 '태양에서 온 빛과 소리' 음악회를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에너지관리공단과 함께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로렌하우스는 국토부와 LH가 추진하는 제로에너지 시범사업 중 단지형 단독주택으로 지정된 최초사업이다. 지난 2월 준공됐다.

열회수환기장치와 태양광 등을 설치해 냉난방·조명 등에 쓰이는 에너지량의 80% 이상을 자체 생산한다. 다양한 고효율설비시스템 채택으로 에너지소비량을 낮춰 혹서·혹한기를 제외하고는 실제 세대당 에너지비용 부담이 거의 없다고 한다.

로렌하우스에서 열리는 첫 번째 음악회 태양에서 온 빛과 소리가 특별한 이유는 음악회에 필요한 음향과 조명기기, 무대장치 등을 직접 생산한 태양광 에너지만으로 운영하기 때문이다.

이번 음악회는 약 40분 동안 진행된다. 재능기부로 출연하는 독일 출신 방송인 다니엘 린데만의 피아노 연주와 입주민연주 참여 등 다양한 레퍼토리로 구성된다.

국토부 공식 유튜브채널에서 실시간으로 중계도 된다. 댓글 및 질의 등을 소개하고 퀴즈 이벤트를 실시하는 등 소통의 폭도 넓힌다.

김상문 국토부 건축정책관은 “이번 음악회를 통해 신재생 에너지로 우리 세대의 삶이 얼마나 더 환경 친화적이고 풍요로울 수 있는지 자연스럽게 느낄 수 있을 것”이라면서 “내년 공공건축물을 대상으로 한 제로에너지건축 의무화 시행을 앞두고 제로에너지건축 인식 확산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남기자의 체헐리즘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