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열정과 자유로움"…'로맨시크' 2020 S/S 컬렉션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2019.10.17 07: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020 S/S 서울패션위크

image
/사진제공=2020 S/S 서울패션위크
패션 브랜드 '로맨시크'(Romanchic)가 새 컬렉션을 공개했다.

16일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열린 2020 S/S 서울패션위크에서는 디자이너 최혜정의 '로맨시크' 컬렉션이 공개됐다.

/사진제공=2020 S/S 서울패션위크
/사진제공=2020 S/S 서울패션위크
이번 시즌 로맨시크는 태양과 가장 가까운 나라인 스페인의 마요르카에 위치한 일레타 비치에서 영감을 받았다. 스페인 문화의 열정과 아름다운 비치 파라솔에서 느껴지는 자유로움을 표현했다.

컬러 팔레트는 블랙, 화이트, 레드를 메인으로 옐로, 블루, 핑크 등이 포인트로 사용했다.

/사진제공=2020 S/S 서울패션위크
/사진제공=2020 S/S 서울패션위크
로맨시크는 러블, 리본, 드레이핑을 자유자재로 사용해 사랑스러운 느낌을 자아냈다. 여기에 시스루, 레이스, 진주 장식 등을 활용해 우아하고 성숙한 분위기를 더했다.

다양한 패턴과 레이스 등의 소재를 믹스매치해 모던한 슈트, 드레시한 원피스 등 럭셔리한 리조트 룩을 만들었다.

/사진제공=2020 S/S 서울패션위크
/사진제공=2020 S/S 서울패션위크
지난 시즌에 이어 새틴의 인기가 지속될 전망이다. 로맨시크는 슬립 원피스는 물론 이너웨어, 팬츠, 블라우스 등 다양한 아이템에 실크를 사용해 부드러운 이미지를 연출했다.

독특한 믹스매치도 보는 재미를 배가했다. 스포티한 박스 티셔츠에 움직일 때마다 흐르는 새틴 팬츠를 매치하는가 하면 H라인 스커트 정장은 재킷의 몸판 부분을 부드러운 시폰으로 드레이핑해 한 가지의 룩에서 다양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사진제공=2020 S/S 서울패션위크
/사진제공=2020 S/S 서울패션위크
여름에 입기 좋은 민소매 원피스는 커다란 비대칭 숄더나 티어드 스커트처럼 러플을 장식했다. 얇은 끈을 감아 묶은 샌들 또는 스트랩 뮬로 청량한 느낌을 더했다.

아직 겨울 티를 벗지 못한 듯하면서도 봄이 완연한 듯한 카디건 셋업, 퍼 트리밍 뮬, 컬러 타이즈, 코르사주 등도 눈길을 끌었다.
/사진제공=2020 S/S 서울패션위크
/사진제공=2020 S/S 서울패션위크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네이버 법률판 구독신청
2019 모바일 컨퍼런스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