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황정음 근황 공개→성형설…소속사 "드릴 말씀 없다"

머니투데이
  • 오진영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97,509
  • 2019.12.27 13:0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황정음 사진 공개되자 팬들 성형설 제기…소속사 공식입장 표명 거부

황정음(왼쪽)과 김용건(오른쪽) / 사진 = 황정음 인스타그램
황정음(왼쪽)과 김용건(오른쪽) / 사진 = 황정음 인스타그램
배우 황정음에게 난데없는 성형설이 불거졌다.

지난 25일 황정음은 "우리는 열일중"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올렸다. 해당 사진들에는 최근 황정음이 촬영 중인 JTBC 수목드라마 '쌍갑포차'의 출연진과 미소짓는 황정음의 모습이 담겼다. 배우 김용건과 최원영 등 동료 배우들은 활짝 웃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러나 이날 사진이 공개되고 황정음의 팬들은 "황정음의 얼굴이 많이 달라졌다"면서 "혹시 성형 수술을 한 것이 아니냐"는 의문을 제기했다. 한 팬은 인스타그램 댓글을 통해 "예전 얼굴이 매력 있었는데 바뀌어서 아쉽다"고 말했으며, 다른 팬은 "통통 튀는 매력이 사라진 것 같다"는 글을 남겼다.

일부 팬들은 "카메라 어플(앱)때문인 것"이라면서 성형설을 부정하기도 했다. 한 팬은 "황정음 얼굴 근처의 선반이 육안으로 보기에도 확연히 휘어 있다"면서 "어플을 써서 '뽀샵(얼굴을 예쁘게 보이도록 수정하는 것)'을 한 것 뿐이지 성형은 아닌 것 같다"고 주장했다.

황정음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황정음 성형설과 관련해)별도로 드릴 말씀은 없다"며 공식 입장 표명은 거부했다.

이날 황정음과 출연진의 사진이 공개된 '쌍갑포차'는 '훈남정음'이후 2년 만에 안방극장을 찾는 황정음의 복귀작이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 '쌍갑포차'는 저승과 이승을 잇는 경계를 배경으로 한 드라마다. '도깨비'와 'Love is…'이후 첫 복귀작인 육성재와 호흡을 맞춘다. 2020년 상반기 방송 예정.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