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한승우·정은지 측 "열애설 사실무근…선후배일뿐"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1.02 07:0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왼쪽부터 그룹 엑스원 한승우, 에이핑크 정은지./사진=OSEN
왼쪽부터 그룹 엑스원 한승우, 에이핑크 정은지./사진=OSEN
그룹 엑스원 한승우, 에이핑크 정은지의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두 사람의 소속사 측은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내놨다.

한승우, 정은지 소속사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일 OSEN에 "현재 온라인상에 언급되고 있는 내용은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이어 "두 사람은 같은 회사 선후배일 뿐 더 이상의 억측은 자제해달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한 누리꾼은 자신의 SNS에 남녀가 쇼핑몰을 함께 찾은 모습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이와 함께 "한승우와 정은지가 12월 13일 오후 6시 하남시 스타필드에서 포착됐다"라는 글을 남겼다. 각종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와 커뮤니티를 통해 해당 게시물이 빠르게 확산되며 두 사람의 열애설이 제기됐다.

한승우는 그룹 빅톤의 멤버로 데뷔했고, Mnet '프로듀스X101'을 통해 그룹 엑스원의 멤버로 발탁됐다. 정은지는 현재 그룹 에이핑크 멤버로 활동 중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