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국내 최저음 여가수"…'슈가맨3' 문주란 나이는?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5,733
  • 2020.01.25 09:45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가수 문주란/사진=JTBC 예능 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슈가맨3' 캡처
가수 문주란/사진=JTBC 예능 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슈가맨3' 캡처
가수 문주란이 '슈가맨3'에 출연해 관심이 뜨겁다.

문주란은 지난 24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투유 프로젝트-슈가맨3'에서는 설맞이 트로트 특집 소환 가수로 등장했다.

문주란은 남자 목소리도 거뜬히 소화하는 '동굴 저음'으로 시선을 강탈했다. 먼저 문주란의 10대 시절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 속 문주란은 만 16세로 '돌지 않는 풍차'를 부르기 시작했다. 앳된 얼굴에서 나오는 엄청난 저음이 모두를 매료시켰다.

유희열은 "국내 최저음 여가수라는 수식어가 따라다녔다"고 했다. 다른 출연진들은 "웬만한 남자들보다 더 저음이다", "말씀하실 때랑 또 다르다"고 입을 모았다.

문주란은 MC들의 요청에 얼굴을 가리고 제일 낮은 목소리를 내봤다. "안녕하십니까"라는 그의 한 마디에 탄성이 나왔다.

문주란은 이후 '누가 이 사람을 모르시나요', '나야 나'를 열창하며 유일무이한 동굴 저음을 자랑해 또 한번 시선을 모았다.

1949년생인 문주란은 올해 나이 72세다. 1966년 노래 '동숙의 노래'로 데뷔했고 '남자는 여자를 귀찮게 해'로 큰 사랑을 받은 가수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MT QUIZ
MT QUIZ 2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