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시위 부추긴 트럼프 트윗 '약탈·총격' ...이번엔 "폭도"비난

머니투데이
  • 강기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5.31 12:48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불타는 경찰차·약탈까지

/AFPBBNews=뉴스1
/AFPBBNews=뉴스1
"도시마다 최루탄과 불타는 경찰차 연기로 가득하다"
"조지 플로이드의 죽음에 반발하는 시위가 백악관과 트럼프타워까지 향했다"

미국 흑인 남성 조지 플로이드(46)가 백인 경찰의 과잉진압으로 사망하자 미 전역으로 항의 시위가 확산하고 있다. 시위가 방화, 약탈 등 폭력사태로까지 번지는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군대를 투입하는 등 강경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30일(현지시간) CNN은 사망 사건이 일어난 미네소타를 비롯해 워싱턴DC, 캘리포니아, 일리노이, 뉴욕 등 미 전역 22개주, 30개 이상의 도시에서 시위가 벌어지고 있다고 보도했다.
/AFPBBNews=뉴스1
/AFPBBNews=뉴스1

시위의 시발점인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는 전날 시위대가 경찰서에 불을 지르는 일까지 벌어질 정도로 상황이 격화하고 있다. 미니애폴리스 인근 세인트폴에서는 200여곳의 상점이 약탈당하거나 방화 피해를 입기도 했다.

미니애폴리스는 이날 밤 8시부터 야간 통행금지령을 내렸지만, 시위대가 철수하지 않고 버티면서 50여명 이상이 체포 당하기도 했다. 미네소타 주정부는 결국 2차 세계대전 이후 처음으로 주 방위군까지 총동원키로 했다.

일리노이주 시카고에선 시위대 3000여명이 트럼프 호텔과 타워로 행진을 하기도 했고, 경찰차를 부수는 등의 과격한 시위가 이어졌다. 시카고시도 밤 9시부터 통금을 실시했다.

이밖에 애틀랜타도 시위대가 경찰차를 부수고 경찰을 향해 벽돌과 유리병 등을 던지자 통행금지령이 선포됐다.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러스(LA)에선 29일 시위대 500여명 이상이 체포되자 이튿날 저녁 8시부터 오전 5시까지 다운타운 통금을 실시됐다. LA에서는 시위를 틈타 주류판매점, 스타벅스, 슈퍼마켓 등을 부수고 물건을 약탈하는 행위까지 벌어지고 있다.

LA에서 시위를 틈타 약탈을 시도하는 모습. /사진=CBS뉴스 캡처.
LA에서 시위를 틈타 약탈을 시도하는 모습. /사진=CBS뉴스 캡처.

지난 29일에는 시위대 일부가 백악관 진입을 시도하고 대통령 비밀경호국(SS) 차량을 파손하면서 경찰과 충돌하기도 했다. 특히 이날 시위는 트럼프 대통령이 29일 새벽 0시 53분에 트위터에 올린 글을 통해 시위대를 ‘폭도’(thugs)로 규정하고, “약탈이 시작되면 총격이 시작된다”고 경고한 것에서 비롯됐다는 분석이 나온다. 경고문구는 1967년 흑인 시위에 대한 폭력적 보복을 공언한 월터 헤들리 당시 마이애미 경찰서장이 만들었고, 대표적인 인종 차별주의 시각을 드러낸 표현이라고 미국 언론들은 지적하고 있다.

30일에는 트럼프 대통령의 사저가 있는 뉴욕시 트럼프타워까지 진격하기도 했다.

해당 문구의 유래를 알지 못했다는 입장을 나타낸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서 다시 시위대를 향해 "폭도", "약탈자"라고 비난하면서 "폭력을 부추기기 위해 주 경계를 넘어가는 것은 연방범죄"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주지사들과 시장들은 더 강경하게 대응해야 하며, 그렇지 않으면 연방 정부가 개입해 군대의 무력과 대규모 체포 등 해야할 일을 할 것"이라고도 경고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플로리다주 케네디우주센터에서 스페이스X의 첫 민간 유인 우주선 발사를 참관한 뒤 가진 연설에서도 8분간 폭력시위를 비난했다.

그는 "현재 벌어지는 일은 정의와 평화와는 아무런 관련이 없다"면서 "폭도와 약탈자, 무정부주의자에 의해 먹칠 당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국적인 폭력 시위는 지난 25일 플로이드가 경찰의 과잉진압으로 사망하면서 불거졌다. 당시 그는 체포당하는 과정에서 무릎에 목이 눌렸다. 그는 수갑이 채워진채로 9분간 "숨을 쉴 수 없다"고 말했으나 경찰은 이를 무시했고 결국 사망하고 말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따상상상' SK바이오팜, 1.5조 거래량도 폭발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