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더벨]EMW, 2018년 감사보고서 '적정'…거래재개 '청신호'

더벨
  • 신상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6.02 09:4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PA 서우회계법인 자문 등 재무리스크 제거 노력, 2019년 재감사 집중

차트
더벨|이 기사는 06월02일(09:29) 자본시장 미디어 '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스마트폰 등 무선통신부품 개발사 '이엠따블유(EMW)'가 2018년 회계결산에 대한 '적정' 의견이 담긴 감사보고서를 받으면서 거래재개에 청신호가 켜졌다. 2019년 회계결산에 대한 감사보고서만 수령하면 거래재개가 무난히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코스닥 상장사 EMW는 지난 1일 삼일회계법인으로부터 2018년 회계결산에 대한 '적정' 의견이 담긴 감사보고서를 수령했다.

EMW는 지난해 3월 2018년 회계결산의 외부 감사인 의견거절로 상장폐지 사유가 더해졌다. 앞서 전년도에 당시 최대주주자 대표이사의 횡령 혐의가 불거지면서 거래정지 및 상장폐지 사유가 불거진 뒤 만난 악재였다.

EMW는 최대주주 변경과 기업회생절차 등을 통해 의견거절의 배경이 됐던 사유들을 해소하는 데 집중했다. 아울러 PA(Personal Account) 서우회계법인을 선임해 외부 감사인의 의견 '적정'을 끌어낼 수 있도록 자문도 구했다.

EMW는 2018년 회계결산에 대한 외부 감사인 문제를 해결한 만큼 2019년 회계결산도 '적정' 의견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한다는 계획이다. 2019년 회계결산의 외부 감사인은 한영회계법인이다. 이를 통해 재무적 리스크를 완전히 해소하고, 현재 정지된 주식 거래도 재개시키겠다는 계획이다.

EMW 관계자는 "그동안 회사를 믿고 기다려 준 주주분들과 한국거래소에 가장 감사를 드린다"며 "외부 감사를 맡았던 삼일회계법인을 비롯해 PA를 맡아 조언을 해 준 서우회계법인에도 감사하다"고 말했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