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3위 상주, 선두 전북까지 잡고 4연승 질주... 대구·포항도 완승(종합)

스타뉴스
  • 이원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7.05 21:2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5일 전북전에서 승리를 거둔 상주.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5일 전북전에서 승리를 거둔 상주.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상주 상무가 선두 전북 현대까지 잡아내고 4연승를 질주했다.

상주는 5일 상주시민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10라운드 전북과 홈경기에서 1-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3위를 지켜낸 상주는 6승2무2패(승점 20)를 기록하게 됐다. 승점을 추가하지 못한 1위 전북(승점 24), 2위 울산(승점23)을 바짝 추격했다.

양 팀은 전반을 0-0으로 마쳤다. 후반에는 전북이 먼저 기회를 잡았다. 후반 5분 상주의 김진혁이 페널티박스 안에서 핸드볼 파울을 범했다. 하지만 키커로 나선 이동국이 실축했다. 슈팅이 골대를 맞고 나왔다. 튕겨져 나온 공을 한교원이 재차 슈팅으로 연결했으나 골문을 벗어났다.

상주에도 기회가 찾아왔다. 후반 30분 강상우가 상대 수비수 홍정호의 발에 걸려 넘어졌다. 상주의 페널티킥. 강상우는 직접 키커로 나서 침착하게 차 넣었다. 이후 수비에 집중해 귀중한 승점 3을 챙겼다. 전북은 후반 막판 김진수가 상대 공격수 문선민의 역습을 막으려다가 퇴장을 당하기도 했다.

한편 포항 스틸러스는 성남FC를 상대로 4-0 완승을 거뒀다. 대구FC는 광주FC를 4-2로 꺾고 최근 리그 7경기 5승 2무 상승세를 이어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