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송강호, 차기작은 신연식 감독 '1승' 확정…11월 크랭크인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08.11 15:5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뉴스1 DB © News1 김진환 기자
뉴스1 DB © News1 김진환 기자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동주'로 유수의 각본상을 휩쓴 신연식 감독의 차기작 '1승'에 대한민국 대표 배우 송강호가 출연을 확정했다.

11일 미시간벤처캐피탈에 따르면 지난해 '기생충'으로 세계적으로 이름을 알린 배우 송강호가 '거미집'에 앞서 '1승'으로 신연식 감독과 만난다.

'1승'은 인생에서 단 한번의 성공도 맛본 적 없는 배구 감독이 단 한번의 1승만 하면 되는 여자 배구단을 만나면서 도전에 나서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송강호는 탄탄한 필력과 섬세한 연출력을 갖춘 신연식 감독에 대한 깊은 신뢰를 바탕으로 그의 차기작 '거미집'과 '1승' 2편 모두 출연하기로 결정했다. '1승'에서 그는 망해가는 어린이 배구 교실을 운영하다가 해체 직전의 여자배구단 감독으로 발탁된 김우진 역을 맡았다.

'동주'로 유수의 각본상을 휩쓴 작가이자 '페어러브' '조류인간' '러시안소설' '배우는 배우다' '로마서8:37' 등의 작품을 쓰고 연출하고 제작한 충무로 멀티플레이어 신연식 감독은 '1승'을 통해 배우 송강호와 함께하게 된 무한한 행복을 전했다.

그러면서 "누구나 내 인생의 1승에 대한 아련한 꿈과 기억이 있다. 스포츠 영화를 넘어서 각자의 삶에서 성취하고픈 1승을 떠올리며 많은 이들이 공감하는 작품이 되길 기대한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거미집'은 '1승'의 제작 이후 영화의 콘셉트에 부합하는 프로덕션을 위한 정비 기간을 갖고 본격적인 작업에 들어갈 예정이다. '1승'은 오는 11월 촬영을 앞두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