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네오펙트, 동남아 재활시장 공략…말레이 병원과 업무협약

머니투데이
  • 최태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05 15:17
  • 글자크기조절
9월 28일 반호영 네오펙트 대표이사, 이승용 네오펙트 글로벌 B2B 비즈니스 총괄이사, 김동수 Daehan Hospital 대표이사 등 양측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재활치료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네오펙트 제공
9월 28일 반호영 네오펙트 대표이사, 이승용 네오펙트 글로벌 B2B 비즈니스 총괄이사, 김동수 Daehan Hospital 대표이사 등 양측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재활치료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네오펙트 제공
네오펙트 (1,529원 ▲10 +0.66%)가 말레이시아 푸트라자야 지역에 위치한 한국형 재활병원 ‘Daehan Rehabilitation Hospital(Daehan Hospital)’과 재활치료 협력에 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네오펙트 관계자는 5일 “이번 협약을 통해 네오펙트는 동남아 지역에서 증가하고 있는 전문적인 재활의료 서비스 수요에 대응하고 재활의료 서비스를 보다 효율적으로 공급할 수 있는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다”고 밝혔다.

Daehan Hospital은 말레이시아 최초의 한국형 재활병원이다. 물리치료, 작업치료, 언어치료, 통증치료, 로봇치료, 수중치료 등 포괄적인 재활치료 서비스를 제공한다.

국내 재활병원인 서울 종로구 평창동 로이병원의 김동수 대표원장을 중심으로 운영되고 있다. 재활 로봇을 비롯해 최첨단 의학기술이 적용된 동남아 최고의 재활병원으로 평가받고 있다.

올해 1월부터는 네오펙트의 상지 재활기기 ‘스마트 보드’ 및 전산화 인지재활 프로그램 ‘컴커그(ComCog)’를 도입해 사용 중이다. 4분기에는 네오펙트에서 새롭게 출시한 하지 재활기기 ‘스마트 밸런스’도 도입할 예정이다.

양측은 △디지털 재활기기 임상연구 △의료기기 사용 편의성 향상을 위한 디지털 재활 플랫폼 기술 협의 △인공지능 기반 데이터 분석 △판매 채널 확대 및 잠재시장 수요 대응 등에 관한 전략적 파트너 관계를 구축해 실질적 성과를 도출하겠다는 계획이다.

반호영 네오펙트 대표는 “이번 업무제휴를 통해 디지털 재활 분야 활성화에 속도를 가하고 Daehan Hospital의 발전을 위해 재활치료의 전문성은 물론 특화된 의료기술로 선진화를 이끌 수 있도록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잠실 아파트 바닥 찍었다?…4개월만에 5.4억 올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