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전기차가 끌어올린 현대차 브랜드 가치..車부문 글로벌 톱5 첫 진입

머니투데이
  • 최석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0 13:01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현대차가 BTS와 함께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IONIQ)의 브랜드 음원을 출시한다./사진제공=현대차
현대차가 BTS와 함께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IONIQ)의 브랜드 음원을 출시한다./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가 처음으로 글로벌 100대 브랜드 자동차 부문 '톱5'에 이름을 올렸다.

현대차 (196,500원 보합0 0.0%)는 글로벌 브랜드 컨설팅 업체 ‘인터브랜드’가 발표한 ‘2020 글로벌 100대 브랜드’에서 종합 36위, 자동차 부문 5위를 달성했다고 20일 밝혔다.

현대차 브랜드 가치는 전년(141억 달러) 대비 약 1% 상승한 143억 달러를 기록했다. 코로나19로 글로벌 자동차 업계가 크게 타격을 받으면서 대부분의 브랜드들이 역성장을 보이고 있는 상황에서 현대차만 유일하게 브랜드 가치를 높였다. 이를 바탕으로 지난해 6위에서 5위로 순위를 한 단계 끌어올린 것이다.

현대차는 글로벌 100대 브랜드에 처음 진입한 2005년(종합 브랜드 순위 84위·브랜드 가치 35억 달러) 이후 브랜드 순위는 48계단, 브랜드 가치는 108억 달러가 올랐다.

인터브랜드 관계자는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IONIQ)’을 발표하는 등 미래 모빌리티(이동수단) 사업의 본격적인 확장과 브랜드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에 따른 결과"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 상황에서 온라인 판매채널 확대, 사회공헌 활동에서의 발 빠른 대응, 전기차·수소차의 실질적 판매 확대 등을 통해 현대차가 지속 가능한 브랜드로서 시장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는 모습을 높이 평가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현대차는 올해 넥쏘를 앞세워 1위를 달리고 있는 수소전기차는 물론 6만여대 이상의 전기차를 판매해글로벌 친환경차 시장에서 주목할 만한 성과를 내고 있다.

특히 지난 8월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을 선보였으며, 오는 2024년까지 3종의 전용 전기차 출시를 예고하며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겠다는 목표를 내놨다. 세계 최초로 스위스 정부와 수소전기트럭 '엑시언트' 공급계약을 체결하는 등 미래 모빌리티 분야에서 실질적 사업 성과를 거두면서 경쟁력을 입증했다.

현대차는 아울러 도심항공모빌리티(UAM·Urban Air Mobility) 사업을 통해 도시교통 문제를 해소하고 혁신적인 이동 패러다임을 제시했으며, 로보틱스·자율주행 등 미래차 기술 확보를 위해 해외 각국의 오픈 이노베이션 랩과 연구개발(R&D) 협업을 체결하기도 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자동차 산업에 불어 닥치고 있는 거대한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리더가 되기 위해 힘쓰고 있다"며 "미래 모빌리티 산업에 대한 과감한 투자와 기술 경쟁력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한 차원 높은 삶의 경험을 제공하고 나아가 인류의 행복에 공헌하는 브랜드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세계적으로 권위를 인정받고 있는 브랜드 컨설팅 업체 ‘인터브랜드’는 매년 전세계 주요 브랜드의 가치 평가를 실시해 ‘글로벌 100대 브랜드’를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각 브랜드의 가치는 재무상황과 마케팅 측면을 종합적으로 측정해 각 브랜드가 창출할 미래 기대수익의 현재가치를 평가해 산정된다.
전기차가 끌어올린 현대차 브랜드 가치..車부문 글로벌 톱5 첫 진입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