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내가 죽던 날' 김혜수, 이정은 극찬…"늘 기대와 예상을 뛰어넘어"

머니투데이
  • 최지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3 22:53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배우 김혜수./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김혜수./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김혜수가 이정은의 연기를 극찬했다.

23일 방송된 KBS '연중라이브 - 씬터뷰' 코너에서는 영화 '내가 죽던 날' 주인공 김혜수, 이정은, 노정의가 출연했다.

'내가 죽던 날'은 유서 한 장만 남긴 채 절벽 끝으로 사라진 소녀와 삶의 벼랑 끝에서 사건을 추적하는 형사, 그리고 그들에게 손을 내민 무언의 목격자까지 살아남기 위한 그들 각자의 선택을 그린 이야기다.

이날 김혜수는 "저는 한 소녀의 사건을 추적하는 형사 현수 역을 맡았다"고 설명했다.
배우 이정은./사진=김창현 기자
배우 이정은./사진=김창현 기자

이어 이정은은 "저는 형사를 하고 싶었지만 마지막 목격자인 순천댁 역할을 맡았다"며 "불의의 사고로 목소리를 잃은 설정이다. 대사를 따로 외우지 않아서 편하다"고 전했다.

이에 김혜수는 "순천댁을 연기하는 이정은을 보고 싶었다"며 "표정과 몸짓으로 모든 의도를 표현한다는 건 굉장히 대단한 일이다. 늘 기대와 예상을 뛰어넘는다"라고 극찬했다.

한편 영화 '내가 죽던 날'은 다음 달 12일에 개봉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