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어린이집서 또래와 '쾅' 정면충돌한 5살 남아…이틀 만에 숨져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0.26 13:2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뉴스1
/사진=뉴스1
인천의 한 어린이집에서 놀던 5살 남자아이가 숨져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6일 인천 연수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1일 오전 11시30분쯤 인천시 연수구 연수동 한 어린이집 놀이터에서 뛰어놀던 A군(5)이 크게 다쳤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다. A군은 다른 남자아이와 충돌 후 넘어진 것으로 파악됐다.

당시 어린이집 교사 등이 쓰러져 있는 A군을 발견해 신고했다. 병원으로 이송된 A군은 사고 이틀 뒤인 23일 오전 10시쯤 치료 도중 끝내 숨졌다.

경찰은 수사에 나섰고 해당 어린이집 폐쇄회로(CC)TV 영상에서 A군이 사고 발생 전 또래 원생들과 어린이집 놀이터에서 뛰어놀다가 정면으로 부딪친 뒤 쓰러진 장면을 확보했다. A군은 머리 등을 크게 다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망원인을 확인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A군의 시신 부검을 의뢰했다. A군의 부검은 26일 진행된다.

경찰은 "경찰에 최초 신고 접수 후 아이는 어린이집 관계자들이 병원으로 옮겨 치료를 받게 했다"며 "어린이집 학대 정황은 없는 것으로 추정되나, 어린이집 과실 등 여러 가능성을 두고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