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거창군, 보호자 없는 365안심병동사업 2개소로 확대운영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1.12 16: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거창군은 보호자 없는 365안심병동사업을 2개 병원으로 확대 운영한다 사진은 거창군 보건소 전경© 뉴스1
거창군은 보호자 없는 365안심병동사업을 2개 병원으로 확대 운영한다 사진은 거창군 보건소 전경© 뉴스1
(경남=뉴스1) 김대광 기자 = 경남 거창군은 올해부터 '365안심병동사업'을 기존 적십자병원과 신규로 선정된 서경병원 등 2개 병원으로 확대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365 안심병동사업'은 경상남도 서민의료복지 특수 시책 사업으로 최근 맞벌이 부부증가 등 사회형태의 변화로 간병에 따른 사회문제가 대두되고 있어 올해부터는 관내 서경병원을 추가로 지정해 군민들의 간병지원 부담 경감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본 사업은 1병실 당 4명의 간병인이 환자의 복약 및 식사보조, 위생?청결 등의 간병서비스를 3교대로 24시간 제공하며 지원 대상에 따라 행려환자, 노숙인, 긴급의료지원 대상자는 전액 무료이고 의료급여수급권자와 차상위계층은 1일 1만원, 65세 이상 건강보험가입자 등은 1일 2만원의 간병비만 지불하면 된다.

지원을 희망하는 군민은 병원을 방문해 간병지원신청서를 작성·제출하면 진료의사의 상담 후 간병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보건소 공공의약담당으로 문의하면 된다.

구인모 군수는 “기존 10병상에서 2개 병원 총 20병상을 365안심병동사업으로 추가 선정하여 수준 높은 간병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간병 돌봄이 필요한 취약계층 군민들이 체감형 보건정책 효과를 톡톡히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쿠팡 덕평물류센터 참사, 'ESG 평가' 경고했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