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여성 정장 불황? 텐먼스, 슈트로 지난해 매출 270% 초과 달성

머니투데이
  • 오정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2 10: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신세계인터내셔날 텐먼스 마스터핏 슈트, 10차 리오더 진행

여성 정장 불황? 텐먼스, 슈트로 지난해 매출 270% 초과 달성
신세계인터내셔날 (203,000원 상승500 -0.2%)의 온라인 전용 패션 브랜드 텐먼스(10MONTH)가 '마스터핏 슈트' 인기에 힘입어 지난해 목표 매출액을 270% 초과 달성했다고 2일 밝혔다. 코로나19(COVID-19)로 인한 재택근무 확산으로 정장 수요가 감소하고 있는 상황에서 거둔 성과라 더욱 돋보인다.

마스터핏 슈트는 출시 이래 매출 1위를 놓친 적 없는 텐먼스의 베스트셀러 제품이다. 지난해 2월 출시 일주일 만에 두 달치 물량이 완판됐을 정도로 폭발적인 호응을 얻었으며 현재 10차 리오더까지 진행될 정도로 꾸준히 인기다.

신세계인터내셔날 측은 생활 환경과 소비 트렌드의 변화로 정장 수요가 급감하는 상황에서도 마스터핏 슈트는 철저한 시장 분석으로 기본에 충실한 제품을 선보였기 때문에 인기가 많았다고 분석했다.

텐먼스는 한국인의 체형에 가장 잘 맞는 실루엣의 슈트를 만들기 위해 대한민국 유일의 입체패턴 명장 서완석씨와 협업을 진행했다. 재킷의 경우 어떤 하의와도 잘 어울릴 수 있는 황금 법칙의 기장을 찾아냈으며 유행을 타지 않는 어깨 라인, 어떤 얼굴형에도 잘 어울릴 수 있는 깃(라펠) 모양을 개발했다.

상의에 비해 온라인 구매가 까다로운 하의는 다리가 길고 날씬해 보일 수 있는 기장과 디자인을 연구해 제작했다. 바지는 체형별로 길이 선택이 가능하도록 했으며 다양한 스타일의 스커트를 함께 선보여 활용도를 높였다.

계절에 관계없이 1년 중 가장 더운 달과 추운 달을 빼고 10개월 동안 입을 수 있는 적당한 두께로 선보인 것도 인기 요인 중 하나다.

또한 마스터핏 슈트 출시 후 고객들과 끊임없이 소통하며 1년간 3번의 리뉴얼과 업그레이드를 단행했다. 신축성이 없던 안감은 고객들의 의견을 반영한 스판 소재로 변경해 착용감을 향상시켰다.

신세계인터내셔날 텐먼스 관계자는 “마스터핏 슈트 구매 고객의 75%가 2030 직장인 여성들인데 사회 초년생이 장만하기에 좋은 입문용 정장으로 입소문이 나면서 최근 구매 연령층이 점점 더 낮아지고 있다”며 “가심비를 중시하는 MZ세대를 위해 제품을 계속해서 업그레이드하고 다양한 카테고리의 아이템을 개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텐먼스는 봄을 앞두고 사회에 첫발을 내딛는 초년생들을 위한 기획전을 준비했다. 유명 패션 인플루언서 ‘보라끌레르’와 협업해 봄 스타일링을 제안하고 이달 7일까지 전 제품 10%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에스아이빌리지 회원에게는 7% 중복 할인이 가능한 보라끌레르 쇼핑백 쿠폰이 추가 증정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제는 속도전"…더 강력한 車·배터리 동맹이 온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