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박인비 부부, '어쩌다 사장' 등장…조인성과 손발 척척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5 14: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vN 어쩌다 사장© 뉴스1
tvN 어쩌다 사장© 뉴스1
tvN 어쩌다 사장© 뉴스1
tvN 어쩌다 사장©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박인비가 '어쩌다 사장' 을 찾는다.

15일 방송되는 tvN '어쩌다 사장' 8회에서는 세계 최정상급 골퍼 박인비와 그의 코치이자 남편인 남기협 프로, 동생 박인아까지 '박인비 가족'이 총출동한다. 준비해 온 식자재도 월드클래스 급이라 얼떨결에 최고가 신메뉴가 탄생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을 높인다.

이름만 들어도 귀한 독도 꽃새우부터 자연산 전복까지, 박인비가 공수해 온 싱싱한 재료들로 구성된 한정판 메뉴가 '원천리 바'를 풍성하게 채운다. 조인성과 박인비, 박인아 자매는 손발이 척척 맞는 '주방 삼남매'를 예고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손질하다가 먹방을 멈추지 못하는 조인성과 "우리가 다 먹어버릴까"라며 고민에 빠진 차태현의 모습이 웃음을 유발할 전망. 반면 사장들과 반대로 장사에 진심인 박인비 가족들의 열정이 슈퍼에 또 다른 활력을 불어넣었다는 전언이다.

박인비, 남기협 부부의 꽁냥케미도 눈길을 끌 예정이다. 틈만 나면 귀여운 애정 행각(?)을 펼쳐 사장인 차태현에게도 발각됐다는 후문. 특히 언제 어디서나 애처가 모드가 켜져 있는 남기협 코치의 자상한 매력과 더불어, 이들의 결혼 스토리와 박인비 선수의 시합 때마다 '사랑꾼' 남기협이 부르는 노래도 공개된다.

'어쩌다 사장'도 안정적으로 궤도에 올랐다. 차태현과 조인성은 갓 원천리에 내려왔을 때는 처음 사장을 맡은 만큼 계산이나 물건 찾기 등이 낯설어 서툰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시간이 흐르면서 살가운 손님 응대는 물론, 빠르게 물건의 값을 계산하고 동시에 오는 손님들의 식사를 처리하는가 하면 아르바이트생의 교육까지 완벽하게 책임지는 "우아한, 자영업의 세계" 속 만능 사장으로 성장하고 있다.

하루하루가 지날수록 원천리의 일원으로 자연스럽게 녹아들며 선보이는 이들의 성장기가 시골 슈퍼를 사람 냄새로 가득 채운다는 호평을 얻고 있다. '어쩌다 사장'은 매주 목요일 저녁 8시4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흠슬라 'HMM'의 실적 마법…탄력받는 3가지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