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런닝맨' 지석진 "현존하는 SNS 다하는데…" 소통왕 투표 꼴찌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09 18: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SBS 캡처 © 뉴스1
SBS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지석진이 '소통 꼴찌'가 됐다.

9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은 SBS 대표 예능 스케줄들을 소화하는 '방송국에 가면' 레이스로 꾸며졌다.

이날 팬들과의 라이브 방송을 통해 '소통왕'을 뽑았다. 평소에도 유튜브, 틱톡,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활발하게 소통하는 지석진 하하가 적극적으로 나섰다.

그러나 투표 1위는 송지효, 2위는 유재석이었다. 멤버들은 "이거 그냥 인기투표다"라고 반발했다.

특히 평소 SNS를 활발하게 하는 하하와 지석진이 황당한 표정이었다. 실제로 꼴찌는 지석진이었고 양세찬도 근소한 차이로 그 위 순위에 랭크됐다.

유재석은 "지석진 형은 자기 생활을 포기하고 소통한다"며 황당해했고, 김종국도 "석진이 형은 현실보다 온라인 세계에서 사는 사람이다"라고 했다. 이광수도 "지석진 형 거의 사이버인간인데"라며 웃음을 참지 못했다.

지석진은 "너무 억울한 게 현존하는 SNS를 다 한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中이 수입 가장 많이하는 품목 봤더니…약점이 보였다[차이나는 중국]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