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황선홍 "안정환, 축구 금방 관둘 줄…노력 비해 큰 성공 거둬"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1 21:09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방송 화면
/사진=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방송 화면
황선홍 전 축구감독이 축구선수 시절 안정환을 추억했다.

11일 방송된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는 황선홍 전 축구 감독이 자신의 고향인 충청남도 예산 맛기행에 함께했다.

이날 허영만은 황선홍에게 "합숙 훈련을 하다 보면 딱 보고 '이 친구는 금방 그만두겠다, 오래하겠다' 보이지 않냐"고 물었다.

이에 황선홍은 "안정환도 그랬다"며 "너무 잘생기고 축구를 잘하게 안 생겼다. 우리는 스킨, 로션 끝인데 관리를 많이 하더라. '오래 있지 않겠구나' 했는데 저보다 더 오래하더라"고 말했다.

이어 "우리가 보기에는 노력에 비해 큰 성공을 거뒀다고 할 수 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