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서울도서관에 새겨진 '6.25 참전 용사와 서해수호 55용사'

머니투데이
  • 기성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24 06: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제공=서울시
/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는 24일 '6.25전쟁 71주년'을 맞아 서울도서관 서편 외벽에 '마지막 한 분까지 기억하겠습니다' 라는 메시지가 담긴 대형 현수막을 새롭게 건다고 밝혔다.

광화문 방향 세종대로에서 한 눈에 보이는 이번 대형 현수막에는 6.25 참전 용사 및 서해수호 55용사(제2연평해전/천안함 피격/연평도 포격도발 참전)의 이름이 담겼다. 이 땅의 평화를 지키기 위해 애쓰신 모든 분들을 기억하고 감사의 마음을 갖자는 의미도 함께 담겨 있다.

현수막에 '나라를 지켜낸 분들의 이름으로 '마지막 한 분까지 기억하겠습니다'라는 문장을 표현한 것이 눈길을 끈다.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희생하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담았다고 서울시는 설명했다.

한영희 서울시 시민소통기획관은 "6.25전쟁 71주년을 맞아 오늘날 우리가 지금과 같은 일상을 누릴 수 있도록 희생과 헌신을 아끼지 않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해 보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