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마흔살에 파이어족 "서울·캐나다 5억 투자로 월 280만원"

머니투데이
  • 신희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4,939
  • 2021.09.01 06: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4

[싱글파이어]는 2030 밀레니얼 세대+1인가구의 경제적 자유와 행복한 일상을 위한 꿀정보를 제공하는 유튜브 경제·재테크·라이프스타일 채널입니다.

마흔살에 파이어족 "서울·캐나다 5억 투자로 월 280만원"

자산을 모으고 불려 조기은퇴 후 원하는 삶을 살아가고 싶어하는 '파이어족'이 늘고 있다. 하지만 목표 자산을 만들어도 이를 활용해 현금흐름을 창출하지 못하면 은퇴 이후 경제적, 시간적으로 자유로운 삶을 살기 어렵다.

수십억 큰 자산이 아니어도 효율적인 자산 투자로 현금흐름을 창출해 파이어족이 된 사람들이 있다. 직장생활을 하는 동안 경제와 투자 공부를 게을리하지 않고 실행한 결과다.

입시논술강사로 일하다 마흔살에 순자산 5억원을 모아 조기은퇴한 파이어족 '캐나다 홍작가(필명·43)'를 만나 노하우를 들어봤다. 그녀는 서울 상가와 캐나다 동부 아파트를 매입해 월 280만원의 수익을 창출, 제주와 캐나다를 오가며 자유로운 삶을 살고 있다.

마흔살에 파이어족 "서울·캐나다 5억 투자로 월 280만원"
Q. 마흔살에 직장을 그만두고 파이어족의 삶을 택했는데 이유는?
A. 20년간 워커홀릭 입시강사로 바쁘게 살았는데 지금은 여유롭고 자유롭게 지낸다. 미세먼지 없는 곳에서 마음 편하게 지내고 싶었다. 지금은 캐나다로 이민을 가서 겨울, 봄에는 캐나다 동부에 살고 미세먼지가 없는 여름, 가을에는 제주에서 지낸다.

Q. 순자산 5억원으로 월 280만원의 현금흐름을 창출한 비법은?
A. 3억5000만원은 서울 목동 '구분상가'에, 1억5000만원은 캐나다 신축 아파트에 투자했다. 상가에선 월세 순수익 200만원, 아파트에선 월세 130만원에서 현지은행 대출이자를 뺀 80만원 순수익이 나온다. 캐나다 동부의 경우 주택 매매가는 저렴한 데 비해 월세가 높은 편이어서 이민 2~3년 전부터 투자 기회를 알아보고 준비해서 실행에 옮겼다. 자산을 집 한 채 마련해 거주하는 데 다 쓰면 투자를 통해 현금흐름을 창출하기 어렵다. 모아둔 돈을 소모하면서 사는 게 아니라 자산도 오르고 수익도 꾸준히 나오기 때문에 생활이 충분히 가능하다.

Q. 문턱 높은 캐나다 이민은 어떻게 가능했나?
A. 캐나다는 환경이 좋고 시민정신이 높고 인종차별이 적고 노후복지나 문화생활 여건이 잘 갖춰져 있는 등 여러가지 조건이 마음에 들어서 선택하게 됐다. 수십억원이 있어야 투자 이민이 가능하다고들 알고 있지만 소규모 사업 이민도 있다. 주 정부에서 수시로 모집하는 이민 프로그램을 직접 이민성 사이트를 번역해가며 정보를 찾고 준비해서 지원한 케이스다.

Q. 주로 어떤 일상을 보내는지?
A. 캐나다나 제주 서귀포나 문화센터가 잘 돼 있고 동호회 활동도 활성화돼 있다. 특히 캐나다에서는 거의 무료로 10가지가 넘는 문화 활동을 즐긴다. 외국에서 직장생활하다가 퇴사하고 온 이민자들도 많다. 파이어족이 되고 나서 경제적, 심리적 여유가 생겼다. 은퇴 전에는 아무래도 늘 긴장하고 부담을 느끼며 살았다면 지금은 마음이 굉장히 느긋해졌다.

<캐나다 홍작가가 직장생활하면서 이룬 자산을 기반으로 현금흐름을 창출해 파이어족이 된 과정과 캐나다와 제주를 오가며 자유롭게 살아가는 이야기는 유튜브 채널 <싱글파이어>에서 영상으로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文 "위기극복 넘어선 회복·재건…우리는 분명 해낼 수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