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델타와 증상 많이 다르다…오미크론 감염자 '호흡 곤란' 없어"

머니투데이
  • 황시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12.04 14:3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소웨토=AP/뉴시스] 2일(현지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소웨토의 한 백신 접종소에서 한 시민이 백신을 맞고 있다. 남아공은 오미크론 변이가 발견된 지 일주일 만에 변이의 급격한 확산을 막기 위해 백신 접종을 가속화하고 있다. 2021.12.03.
[소웨토=AP/뉴시스] 2일(현지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소웨토의 한 백신 접종소에서 한 시민이 백신을 맞고 있다. 남아공은 오미크론 변이가 발견된 지 일주일 만에 변이의 급격한 확산을 막기 위해 백신 접종을 가속화하고 있다. 2021.12.03.
코로나19 새 변이 오미크론을 가장 먼저 세계보건기구(WHO)에 보고한 남아프리카공화국의 한 의사가 "델타 변이의 경우와 대비되는 오미크론 감염자의 가장 큰 증상 차이는 호흡 곤란에 빠지지 않는 것"이라고 말했다.

남아공 프리토리아 근교에서 코로나19 환자들을 진료해온 의사 모세세 포아네는 3일(현지시간) 일본 NHK와의 인터뷰에서 "이전 델타 변이 감염자와 최근 오미크론 감염자는 증상이 많이 다르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오미크론 감염자 또는 감염 추정 환자들의 증상 발현에 대해 "두통과 현기증, 식욕 감퇴, 체력 저하, 기침 등의 증상을 호소하고 있다"면서도 "입원 치료를 받을 필요는 없다"고 설명했다.

앞서 남아공은 지난달 25일 전후로 자국의 확진 사례를 통해 오미크론의 존재를 처음으로 알렸다.

남아공 보건당국에 따르면 지난 9월 코로나19 확진자의 샘플을 조사하면 91%가 델타 변이였다. 하지만 지난달 실시한 샘플 조사에서는 74%에서 오미크론이 검출됐다. 공식 발표된 오미크론 확진자는 217명 정도지만, 이미 현지에서 오미크론이 우세종이 됐을 수 있다는 의미다.

아울러 이 의사는 "지난주 진찰한 오미크론 감염자 중 몇 명은 이미 백신 접종을 완전히 마쳤다"며 "이른바 '돌파감염'이 일어났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다만 그는 "감염자들의 증상이 가벼운 것으로 보아, 백신이 오미크론에 대해서도 중증화를 막고 있는 것이 아닌가 싶다"는 견해를 나타냈다고 NHK는 전했다.

현재까지 오미크론과 관련해 전염력, 면역 회피 가능성, 치명률 등은 명확히 밝혀진 바 없다. WHO는 관련 연구를 진행 중이며 조만간 결과를 발표한다는 계획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선거 코앞, 다시 뒤집혔다… 윤석열 36.1% vs 이재명 34.9%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2 대선 후보 통합 지지율 지표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