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코스닥 새내기주 새빗켐, '반짝' 따상...공모가 100% 웃돌아

머니투데이
  • 오정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04 09:0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코스닥 새내기주 새빗켐, '반짝' 따상...공모가 100% 웃돌아
폐배터리 재활용 전문기업 새빗켐이 코스닥 상장 첫날 공모가 100%를 웃돌며 화려한 신고식을 치르고 있다.

4일 오전 9시2분 현재 코스닥 시장에서 새빗켐 (101,000원 ▼1,300 -1.27%)은 시초가 대비 1만2900원(18.43%) 오른 8만2900원에 거래 중이다.

개장 직후 시초가 대비 30% 오른 9만1000원을 기록하며 장 초반 일명 '따상'(100% 시초가에 상한가)을 기록하기도 했다.

새빗켐의 공모가는 희망공모가 밴드 상단을 초과한 3만5000원에 확정됐다. 이날 시초가는 공모가 대비 100% 오른 7만원에 결정됐다.

앞서 새빗켐은 지난 7월 25~26일 진행된 일반투자자 대상 공모청약 결과 청약경쟁률 1724.96대 1(비례경쟁률 3449.92대 1)을 기록하며 대박을 냈다. 청약 증거금은 8조750억원이 몰렸다.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생산 공정에서 발생하는 폐산을 재활용하는 사업을 하던 새빗켐은 지난 2016년부터 본격적으로 2차전지 재활용 사업을 시작했다. 지난해 매출액은 334억원, 영업이익은 55억원을 기록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타협 없는' 尹대통령의 승부수, 화물연대로 본보기 보인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