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후배 폭행한 경찰관…이유는 '김밥 심부름 10분 늦어서'

머니투데이
  • 오문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12 23:0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삽화=이지혜 디자인기자
/삽화=이지혜 디자인기자
서울 지역 경찰서 소속 경찰관이 후배를 상습 폭행한 혐의로 검찰에 넘겨졌다.

12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이날 서초경찰서 소속 A경위를 폭행·상해 혐의로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 A경위는 같은 팀 후배인 B경장과 C경장을 수차례 폭행하고 상해를 입힌 혐의를 받는다.

A경위는 지난 3월 B경장에게 김밥 심부름을 시킨 뒤 10분 가량 늦었다는 이유로 얼굴을 때리는 등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다음달인 4월 김밤 심부름 과정에서 지각한 것이 기분이 나쁘다며 차량 조수석에 타고 있던 B경장을 수 차례 폭행한 혐의도 있다.

이같은 사실은 B경장 아버지가 검찰 내부망에 글을 게시하면서 알려졌다. 이후 논란이 일자 경찰은 감찰에 착수했다.

B경장은 또 다른 피해자인 C경장과 함께 A경위를 상해 등 혐의로 고소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와 참고인 진술 등을 바탕으로 A경위의 상해 및 폭행 혐의를 일부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고소장에 적시된 다른 혐의들은 불송치한 것으로 전해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도봉구 '2억' 뚝뚝...이달 금리 또 오르면 어쩌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그린 비즈니스 위크 사전등록하면 무료관람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