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허니제이, 임신에도 과감한 '배 노출'…팬들은 "언니, 여며"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0,146
  • 2022.09.23 19:0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허니제이 인스타그램
/사진=허니제이 인스타그램
댄서 허니제이가 임신한 배를 노출하자 우려 섞인 반응이 이어졌다.

허니제이는 22일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암 굿"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 속 허니제이는 청재킷에 청바지를 매치한 '청청 패션'을 선보였다. 특히 재킷 단추를 살짝 풀어 배를 노출하는 등 임신 전과 다를 게 없는 과감한 패션을 선보였다.

이에 대해 팬들은 "배 차가우면 안 돼", "임신하면 배는 따뜻하게 해야 한다", "언니, 단추 여며줘요" 등 반응을 보였다.

허니제이는 지난 15일 SNS를 통해 결혼과 임신 소식을 함께 발표했다. 그는 "함께하는 미래를 꿈꾸고 싶게 만든 상대를 만나 평생을 약속하게 됐다"며 "예비 신랑은 늘 저를 첫 번째로 생각해주고 배려심과 사랑이 넘치는 분"이라고 밝혔다.

이어 "얼마 전 저희 둘에게 새 생명이 찾아왔다. 말로 다 할 수 없는 기쁨이 무엇인지 알려준 이 소중하고 작은 생명을, 사랑과 정성을 다해 맞이해보려 한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불법파업과 전쟁' 尹대통령 "모든 행정력 동원, 끝까지 추적"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