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정준하, 유재석 빼고 추석 선물 보냈다…"단톡방에 없어서" 진땀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5,295
  • 2022.09.30 15: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MBC '놀면 뭐하니?'
/사진=MBC '놀면 뭐하니?'
방송인 정준하(51)가 유재석(50)에게만 추석 선물을 보내지 않아 난감한 상황에 처한다.

다음달 1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 정준하, 유재석, 하하, 신봉선, 박진주, 이미주는 이이경의 집들이를 위해 모인다.

멤버들은 지난 추석 서로에게 보낸 선물 이야기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만든다. 그런데 유재석은 정준하가 간장게장을 선물했다는 이야기에 의아한 표정을 짓는다.

알고 보니 정준하가 유재석을 뺀 다른 멤버들에게만 선물을 보냈던 것. 당황한 정준하는 유재석 앞에서 진땀을 흘린다. 하하와 박진주는 유재석을 사이에 두고 눈빛 교환을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정준하는 "단체 대화방에 네가 없어서…"라고 해명하지만, 유재석은 섭섭한 표정을 감추지 못한다.

유재석은 "괜찮다. 깜빡할 수도 있다"면서도 "그런데 왜 한 사람만 깜빡했지? 난 보냈는데…"라고 뒤끝 있는 모습을 보인다.

앞서 정준하도 하하가 굴비 선물을 보내기 위해 주소를 묻는 상황에서 '준하 없는 단체 대화방' 정체를 알고 서운함을 표출한 사건이 있었다. 똑같은 입장에 처한 정준하가 유재석의 오해를 풀 수 있을까.

'놀면 뭐하니?'는 매주 토요일 방송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국인, 하루새 1조 코스피 '사자'…인기 쇼핑 리스트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