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민주당 "감사원이 정치보복...서면조사로 文에 모욕"

머니투데이
  • 이정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03 17: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

[양산=뉴시스] 최진석 기자 = 문재인 전 대통령이 29일 오후 경남 양산시 하북면 평산마을을 찾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신임 대표 등 당 지도부와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더불어민주당 제공) 2022.08.29. *재판매 및 DB 금지
[양산=뉴시스] 최진석 기자 = 문재인 전 대통령이 29일 오후 경남 양산시 하북면 평산마을을 찾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신임 대표 등 당 지도부와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더불어민주당 제공) 2022.08.29. *재판매 및 DB 금지
더불어민주당이 국민의힘과 정부를 향해 "문재인 전 대통령을 정치보복의 올가미에 가두려는 윤석열 정권의 음모는 실패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안호영 민주당 수석대변인은 3일 오후 브리핑에서 "감사원을 앞세워 문 전 대통령을 정치보복의 올가미에 가두려는 윤석열 정권의 음험한 음모가 본격화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안 수석대변인은 "법이 정한 중립성과 독립성을 헌신짝처럼 내동댕이친 감사원은 정치 감사, 표적 감사로 정권의 하수인을 자처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정치보복은 없다던 윤석열 정권은 인수위 시절부터 검찰과 감사원을 동원해 전 정부를 이잡듯 뒤지더니 끝내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을 정치보복의 수단으로 끌어들였다"고 비판했다.

또 "심지어 이제 감사원은 사실관계를 확인하겠다고 문 전 대통령께 서면 조사를 통보하면서 전임 대통령을 모욕하고 있다"고도 했다.

안 수석대변인은 "문 전 대통령이 무슨 상관이 있다고 사실관계를 지금 확인하겠다는 것이냐"며 "정치보복에 다른 핑계는 대지 말라"고 말했다.

이어 "윤 대통령이 그렇게 시켰냐"며 "윤 대통령의 묵인 없이 감사원이 전직 대통령을 조사하겠다는 것이 가능하냐"고 지적했다.

안 수석대변인은 "검찰이 정치보복의 칼춤을 추는 것도 모자라 이제는 감사원까지 나서서 정치보복의 굿판을 벌이겠다니 기가막힌다"며 "민주당은 국민과 함께 문 전 대통령을 정치보복의 올가미에 가두려는 윤석열 정권의 음모에 맞서 싸울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이날 오전 민주당 윤석열 정권 정치탄압 대책위원회는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감사원의 서면조사 통보는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벌여왔던 그 모든 소란의 최종 종착지가 문 전 대통령임을 노골적으로 드러낸 것"이라며 비판했다.

문재인 정부 청와대 출신 국회의원들도 이날 오전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감사원이 조사를 명분으로 전임 대통령에게 서면 조사에 응할 것을 요구했다는 것은 대단히 충격적"이라며 "법이 정한 감사원의 직무 범위를 한참 벗어난 행동"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