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초조함을 거두니 비로소 완전해진 AB6IX, 힐링의 2분48초

머니투데이
  • 한수진 기자 ize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04 17: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에이비식스, 사진제공=브랜뉴뮤직
에이비식스, 사진제공=브랜뉴뮤직
그룹 에이비식스(AB6IX)가 초심으로 돌아갔다. 불안을 벗어 던진 새 노래는 이들의 가지런해진 마음가짐을 보여주듯 편안하고, 또 매력적이다. 자신들만의 음악을 구축해보이겠다는 각오에 강한 힘마저 실린다.


에이비식스는 4일 오후 6시 미니 6집 'TAKE A CHANCE(테이크 어 찬스)'를 발매한다. '운에 맡기다'라는 뜻의 앨범명과 달리 이들이 준비한 앨범 면면은 짙은 노력과 열정이 서려있다. 운에 맡겨도 결국 좋은 노래는 남겼다는 자신감으로도 보인다. 이날 진행한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멤버들은 "이번에 작업을 하면서 가장 고민했던 것은 '에이비식스다운 것을 하자'였다"고 말했다.


'TAKE A CHANCE'는 과감한 음악적 시도가 앨범 전체를 관통한다. 그 중에서도 소울과 힙합 그리고 알앤비가 융합된 타이틀곡 'Sugarcoat(슈가 코트)'는 멤버 이대휘와 떠오르는 실력파 프로듀서 ROBBIN이 협업을 통해 이전에 선보인 적 없는 신선하고 독특한 그루브를 완성시켰다. 이대휘는 "최근에 다양한 가수분들의 곡을 듣다 보니 '이렇게 멋지고 신선한 음악들이 계속 나오는데 그 가운데서 나는 뭘 할 수 있을까'라는 초조한 마음이 커지더라. 그런데 그럴수록 더 음악이 안 나오더라. 그런 마음을 좀 덜어내고 저희의 데뷔 초에 느끼셨던 신선함을 다시금 느끼셨으면 하는 마음으로 만들었다"고 설명했다.


에이비식스, 사진제공=브랜뉴뮤직
에이비식스, 사진제공=브랜뉴뮤직


타이틀곡 'Sugarcoat' 뿐만 아니라 거친 질감의 사운드가 돋보이는 신스 힙합 트랙 ‘Paranoia(파라노이아)’, 반전 있는 편곡과 다이내믹한 기타 사운드에 멤버들의 파워풀한 보컬이 어우러진 얼터너티브 팝 트랙 'Weightless(웨이트리스)', 몬스타엑스 형원이 만들어 낸 세련된 멜로디와 사운드에 박우진의 묵직한 랩 메이킹이 더해진 팝 알앤비 넘버 'Complicated(컴플리케이티드)', ‘초현실 (SURREAL)'의 후속작으로 다이내믹한 편곡이 두 귀를 사로잡는 일렉트로 힙합 트랙 '공명(共鳴)(Resonance)', 성숙하고 섹시한 무드를 한껏 느낄 수 있는 알앤비 힙합 트랙 'Crow(크로우)', 리드미컬하고 펑키한 느낌의 'CHANCE(Korean Ver.)(찬스)'까지 다채로운 바이브로 가득 채웠다.


이대휘는 "아이돌 댄스에 대한 강박에서 벗어나서 우리의 음악을 보여주겠다는 각오로 임했다. 프로듀서로서 에이비식스만이 보여줄 수 있는 음악의 색깔을 만들고 싶었다. 'Sugarcoat'가 이러한 음악적 성장을 보여줄 수 있지 않을까 싶다"며 "강박에서 느슨해지니 좋은 음악이 나왔다. 강박없이 자유롭게 음악하는 4명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우진은 "다양한 장르에 도전하는 것이 모험이 될 수도 있지만 이러한 도전을 통해서 더 좋은 방향으로 나아가서 대중분들께 최대한 많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때론 힘을 빼야 더 멋있는 결과물이 나온다. 여러 고민보다 감각을 따라 도달하게 되는 새로운 차원의 행운이다. 거기에 초심까지 얹어지면 완전함을 이루게 된다. 에이비식스의 지금 노래가 딱 그렇다. 완전하고 멋있는, 에이비식스의 새로운 도약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전셋값 반년새 5억 떨어졌는데…세입자가 없어요"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