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나는 솔로' 영식, 현숙에 "변태적 기질 있나…데이트 한번 하자"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40,245
  • 2022.10.06 06: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SBS PLUS, ENA PLAY '나는 SOLO' 방송 화면 캡처
/사진=SBS PLUS, ENA PLAY '나는 SOLO' 방송 화면 캡처
'나는 SOLO' 남성 출연자들이 '슈퍼 데이트권'을 지닌 여성 출연자 현숙에게 해당 데이트권을 자신들에게 쓰라고 강조했다.

지난 5일 방송된 SBS PLUS, ENA PLAY 연애 예능 프로그램 '나는 SOLO'(나는 솔로)에서는 현숙의 마음을 돌리기 위해 애쓰는 남성 출연자들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영호는 '슈퍼 데이트권'을 가지고 있는 현숙에게 자신의 마음을 표현했다.

자신에게 직진하는 영호의 모습에 현숙이 "멋있다"고 감탄하자 영호는 "누구에게 쓰려고 생각했든 간에 내게 써줬으면 좋겠고, 나도 그만큼 잘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진심을 전했다.

영호가 데이트권을 누구에게 쓸 거냐고 묻자 현숙은 "너무 고민이 된다. 내가 마음에 없는데 데리고 나가서 뭘 하기도 너무 애매하고, 그래서 첫인상 선택하신 분께 아직도 변함없는지 물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든다"며 영철을 택할 것이라 답했다.
/사진=SBS PLUS, ENA PLAY '나는 SOLO' 방송 화면 캡처
/사진=SBS PLUS, ENA PLAY '나는 SOLO' 방송 화면 캡처
이어 영식도 현숙에게 마음을 표현했다.

현숙이 영철에게 슈퍼 데이트권을 쓰려 한다고 고백하자 영식은 "너 같이 매력적인 사람이 왜 이상한 순애보를 하고 있느냐. 아집이다. 넌 진짜 에이스인데 선택을 이상하게 한다, 커플 브레이커인가?"라며 현숙을 나무랐다.

그는 "나는 너랑 데이트 한번 해보고 싶다. 나한테 써"라며 "안타깝다. 널 좋다고 한 4명 중에 인연을 찾아야지. 그럼 속전 속결되지 않겠나"라고 했다.

이어 "혹시 변태적인 기질이 있냐. 원래 세 번의 기회가 있다고 하면 1번 해봤으면 2번도 해보고 3번도 해봐야지 왜 1번만 바라보나. 이렇게 행동하면 너를 너무 아깝게 쓰고 가는 거다. 비련의 여주인공이 돼 가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내가 어떤 사람인지 보여주고 싶다. 너 나랑 데이트 한번 하자"고 적극적으로 어필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