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이강인 바이아웃 고작 230억... '월드컵 임팩트'에 뉴캐슬·번리 관심

스타뉴스
  • 이원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30 20:05
  • 글자크기조절
이강인. /사진=OSEN
이강인. /사진=OSEN
'골든보이' 이강인(21·마요르카)이 잉글랜드 구단들로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스포츠매체 풋볼 에스파냐는 30일(한국시간) "마요르카가 공격 듀오 이강인과 베다드 무리키를 지키기 위해 내년 겨울 치열한 전투를 벌일 수도 있다"고 전했다.

매체는 "이강인의 바이아웃 조항은 1700만 유로(약 230억 원) 정도이다. 이는 헐값으로 보인다"며 "뉴캐슬을 비롯해 다양한 프리미어리그 구단들이 관심을 보이고 있다. 빈센트 콤파니 감독의 번리(2부리그)도 관심이 있다"고 주장했다.

이강인은 올 시즌 팀 에이스로 활약하며 다른 구단들의 눈을 사로잡았다. 어린 나이에도 리그 14경기에 출전해 2골 3도움을 기록 중이다. 유럽축구통계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이강인에게 팀에서 두 번째로 높은 평점 6.97을 부여했다.

카타르 월드컵으로 무대를 옮긴 이강인의 활약은 계속됐다. 28일 H조 조별리그 2차전 가나전에서 후반 12분 교체투입돼 1분 만에 어시스트를 기록하기도 했다. 여기에 날카로운 프리킥 슈팅을 날리는 등 활발히 팀 공격을 이끌었다. 이날 이강인의 패스성공률은 96%에 달했고 키패스도 2개를 기록했다. 슈팅도 3개나 날렸다. 한국은 아쉽게 2-3 패배를 당했지만, 이강인의 공격력은 빛났다. 지난 1차전 우루과이 경기에서도 이강인은 15분만 뛰었음에도 2개의 키패스, 패스 성공률 90%를 찍었다.

매체는 "이강인은 교체선수로 출전했음에도 임팩트 있는 모습을 보여주었다. 카타르 월드컵에서 인상적인 모습을 보여주며 뛰어난 기술과 패스 능력을 과시했다"고 칭찬했다.

그러면서 "이강인은 무리키와 공격조합에서 창의적인 역할을 맡으며 마요르카가 높은 순위리그 11위)를 차지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해냈다"며 "작은 플레이메이커 이강인은 스타로 성장할 수 있는 재능이 있다. 하비에르 아기레 마요르카 감독은 이강인을 최대한 활용하기 위해 측면에 배치했다. 하지만 더 성장하기 위해 신중하게 관리돼야 한다. 자신과 맞지 않는 역할을 받으면 성장에 방해가 될 수 있다"며 이적을 추천했다.

이강인(맨 왼쪽)의 어시스트를 축하하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사진=OSEN
이강인(맨 왼쪽)의 어시스트를 축하하는 대한민국 축구대표팀. /사진=OSEN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8억 급매 잡아 7억 전세…현금 쥔 투자자 대범한 서울 갭투자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