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한화, 올해도 맑은학교 지원..5개교에 각 1억원 설비 설치

머니투데이
  • 우경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2 08:57
  • 글자크기조절
 김신연 한화사회봉사단 사장(오른쪽)과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왼쪽)이 수성초 학생들과 함께 모스월 앞에서 공기정화 식물을 들고 있다./사진=한화
김신연 한화사회봉사단 사장(오른쪽)과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왼쪽)이 수성초 학생들과 함께 모스월 앞에서 공기정화 식물을 들고 있다./사진=한화
한화그룹이 '맑은학교 만들기' 2차년도 대상 5개 학교에 각 1억원씩 에 설비 지원을 완료하고 지난 21일 청주 수성초등학교에서 기념식을 진행했다.

기념식에는 김신연 한화사회봉사단장(사장), 최열 환경재단 이사장과 김영임 수성초 교장 등이 참석해 미세먼지 저감 설비 지원 현장을 둘러봤다.

'맑은학교 만들기' 캠페인은 초등학교 창문형 환기시스템 등 공기정화장치를 제공, 교내 공기질을 개선하는 한화그룹의 사회공헌활동이다. 한화그룹은 지난해부터 환경재단,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맑은학교 만들기'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서울 수도권 지역을 대상으로 한 1차년도의 성과를 토대로 올해는 '맑은학교 만들기' 지원 대상을 전국으로 확대했다. 경남 거제 국산초, 대구 도남초, 충북 청주 수성초, 경기 용인 흥덕초, 서울 신광초 등 5개 학교를 선정하고 겨울방학 기간에 설비 지원을 완료했다.

2차년도 사업에서는 전문가들의 의견을 반영해 지원설비를 확충했다. 태양광 발전설비를 비롯해 창문형 환기시스템, 에어샤워 공기정화장치, 에어클린매트, 벽면녹화, 미세먼지 알림 등 선정 학교별로 1억원 상당의 설비를 지원했다.

김혜원 대구 도남초 선생님은 "에어샤워와 에어클린매트 설치로 학생들의 몸과 신발에 붙은 먼지까지도 안전하게 제거하는 등 실내 공기질 개선에 큰 도움이 됐다"며 "학생들이 달라진 학교를 신기해하며 기분 좋게 등교하고 환경에 대한 관심도 깊어졌다"고 말했다.

지난 14일 거제 국산초등학교에서 창문형 환기시스템을 가동한결과 가동 전 이산화탄소 농도는 1294ppm이었으나, 가동 후 441ppm까지 최대 66% 감소했다. 청주 수성초등학교에서도 에어샤워 공기정화장치를 가동한 결과 10분 만에 미세먼지(PM 10)는 23%, 초미세먼지(PM 2.5이하)는 22% 감소했다.

'맑은학교 만들기' 자문 및 심사위원을 맡은 조영민 경희대 환경공학과 교수는 "창문에 비교적 간단히 설치할 수 있는 창문형 환기시스템은 필터가 장착돼 있어 외부 먼지를 여과해 청정한 공기를 공급하고, 동시에 이산화탄소 농도를 낮춰 아이들에게 쾌적한 실내환경을 제공한다"며 "실내에 존재하는 부유세균이나 악취성 물질들을 감소시켜주는 역할도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500선 턱걸이 한 코스피… "쌀 때 줍줍" 증권가 주목한 업종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