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근 vs 구제역, 대결 성사?…로드FC 대표 "선수·팬 동의 따라"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2,913
  • 2023.04.01 10:41
  • 글자크기조절
/사진=유튜브 채널 '정문홍(가오형라이프)'
/사진=유튜브 채널 '정문홍(가오형라이프)'
정문홍 로드FC 회장(49)이 이근 전 해군특수전전단(UDT/SEAL) 대위(39)와 유튜버 구제역(31·본명 이준희) 간의 결투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정 회장은 지난달 3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공개한 영상에서 이근과 구제역의 로드FC 프로 무대 경기를 언급했다.

그는 "무조건 가능한 건 아니다. 우선 프로 선수들의 시합이다 보니까. 무엇보다 '선수들과 팬들의 동의가 있어야 하지 않을까'라고 생각한다"며 "팬들에게 투표를 진행해서 '찬성'이라는 결과가 나오면 불가능할 것 같진 않다"고 밝혔다.

정 회장은 과거 로드FC에서 코미디언 윤형빈과 이승윤, 배우 김보성 등이 경기를 펼친 적이 있다며 "일반인들의 스페셜 매치에 대해서는 팬들과 선수들이 동의한다면 큰 문제가 되지 않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두 분(이근과 구제역)이 동의한다면 프로 선수들에게 트레이닝을 받고, 기본적인 규칙과 스포츠 기술들을 숙지한 다음에 무대에 올라가는 게 가장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정 회장은 가장 중요한 건 좋은 영향을 끼치는 것이라고 했다. 그는 "영향력을 갖고 계신 분들이지 않냐. 10대와 20대에게 '감정이 안 좋으면 싸움으로 해결하면 된다'는 인식을 줄 수 있다"며 "잘 마무리하는 게 격투 스포츠"라고 강조했다.

전쟁 중인 우크라이나군에 무단 입국했다가 여권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이근 전 해군특수전전단(UDT/SEAL) 대위가 지난달 20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공판을 마치고 나오고 있다./사진=뉴스1
전쟁 중인 우크라이나군에 무단 입국했다가 여권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이근 전 해군특수전전단(UDT/SEAL) 대위가 지난달 20일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공판을 마치고 나오고 있다./사진=뉴스1

이근과 구제역은 2020년부터 갈등을 빚고 있다. 구제역은 이근을 둘러싼 여러 의혹을 제기해왔고, 이근은 지난해 12월 "거짓으로 날 깎아내린다. 얼마나 네가 역겨우면 네 어머니가 스트레스받아 일찍 돌아가시냐", "얼마나 쓰레기를 낳았는지 너희 부모님이 참 한심하겠다" 등 비난했다.

이에 구제역은 "치매 걸린 어머니를 11년째 홀로 모시다가 지난해 11월 보내드렸다"며 "이근은 한 달도 채 되지 않아 어머니를 모욕하고 조롱했다. 패드립(부모를 비하하는 표현)은 좀 아니지 않냐"고 분노했다.

이후 두 사람은 지난달 20일 법원 앞에서 실랑이를 벌였다. 이근은 지난해 3월 외교부의 허가를 받지 않고 여행경보 4단계(여행금지)가 발령된 우크라이나에 입국한(여권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출석했다.

당시 구제역은 이근에게 "6년째 신용불량자인데, 채권자에게 미안하지 않냐"고 질문했고, 이근은 화를 내며 구제역의 얼굴을 한 차례 폭행했다. 이근은 2017년에 200만원, 2020년에 5817만4000원의 채무를 이행하지 않아 법원의 채무 불이행자 명부에 등재돼있다.

구제역은 법원 청사를 나와서도 "저를 폭행하신 건 어떻게 생각하냐"고 물었고, 이근은 욕설하며 자신을 촬영 중인 구제역의 휴대전화를 손으로 쳐서 땅에 떨어뜨렸다.

구제역은 이튿날 유튜브 채널에서 이근에게 맞대결을 신청하며 "제안에 응해준다면 두 번 다시 당신을 언급하지 않고, 폭행으로 고소한 사건도 취하하겠다. 저랑 로드FC 무대 위에서 한판 붙자"고 말했다. 이근은 구제역이 유튜브 채널을 삭제하고 다시 개설하지 않겠다는 각서를 쓰면 결투 신청을 받아들이겠다는 조건을 내걸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신고가 행진 삼전·하이닉스…"반도체 질주는 계속된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