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SK팜테코, 프리IPO에 IMM·스틱·스톤 등 PEF 5곳 참여

머니투데이
  • 김근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5.09 17:38
  • 글자크기조절

최대 6000억 규모

SK팜테코 전경/사진=SK그룹
SK팜테코 전경/사진=SK그룹
SK 그룹의 바이오의약품 CDMO(위탁개발생산) 업체인 SK팜테코의 프리IPO(상장 전 지분투자)에 국내외 PEF(사모펀드) 5곳이 참여 의사를 밝혔다.

9일 IB(투자은행) 업계에 따르면 프리IPO 주관사인 크레디트스위스(CS)·모건스탠리는 IMM PE(프라이빗에쿼티), 스틱인베스트먼트, 스톤브릿지캐피탈 등 국내외 PEF로부터 투자의향서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투자 유치는 제한적 입찰 방식으로 진행한다. 정확한 규모는 알려지지 않았으나 IB 업계에서는 SK팜테코가 이번 프리IPO로 4000억~6000억원을 조달할 것으로 보고 있다.

앞서 SK팜테코는 지난해 1월 열린 제40회 JP모건 헬스케어 컨퍼런스에서 프리IPO를 추진하고 기업공개 계획을 구체화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2019년 SK㈜의 CDMO 글로벌 통합법인으로 출범한 SK팜테코는 자회사인 SK바이오텍 한국 외에도 BMS의 아일랜드 스워즈 공장, 미국 앰팩, 프랑스 이포스케시 등 3건의 M&A(인수·합병)을 통해 미국, 유럽, 아시아에 8곳의 사업장과 5곳의 R&D(연구·개발) 센터를 보유하고 있다. 항암제, 항바이러스제, 코로나19 치료제 등 다양한 원료 의약품을 생산 중이며, 최근에는 혁신 바이오 원료 의약품인 세포·유전자 치료제 분야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2시간에 빼앗긴 일, 근로자가 더 달라고 아우성"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