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삼부토건, 우크라이나 마리우폴 및 폴란드 건설사와 재건 MOU 체결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5.24 15:00
  • 글자크기조절

MTIR sponsor

삼부토건 (2,535원 ▼15 -0.59%)은 지난 23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최대 요충지인 마리우폴(Mariupol) 시 및 폴란드 건설회사 'F1 Family Holding LLC'와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폴란드 바르샤바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에 따라 삼부토건의 복구 사업에 더욱 가속화가 붙을 전망이다. 마리우폴은 우크라이나 최대 피해지역으로, 면적은 244 k㎡이며 인구는 전쟁 전 43만명으로 추산된다. 우크라이나 10대 도시 중 하나로 꼽히며 현재 러시아 최대 점령지다. 또 폴란드에 본사를 두고 있는 건설사(F1 Family Holding LLC)는 우크라이나 부차 (Bucha) 지역에서 복구 사업을 진행 중이다.

우크라이나 재건 사업은 러시아군 공격으로 파괴된 건물과 시설들을 복구하는 것이 주된 내용으로, 사업 규모는 최대 1200조원에 달한다. 앞서 삼부토건은 우크라이나 피해 도시 중 코노토프(Konotop)시와 재건 사업 관련 포괄적 양해각서를 체결한 바 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협약들을 시작으로 재건 사업 규모를 더 확대해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글로벌 시장에 회사의 이름과 경쟁력을 널리 알리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고열·기침 아이들 쏟아져 들어와…"폐렴 난리" 中 병원은 지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